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 이상엽, 불안감에 흔들리는 눈빛... 이민정-알렉스 지켜만 볼까?

주말드라마홈페이지 2020-05-31 13:58
‘한 번 다녀왔습니다’ 이상엽, 불안감에 흔들리는 눈빛... 이민정-알렉스 지켜만 볼까?
이민정, 이상엽, 이상이, 알렉스의 아슬아슬한 만남이 포착됐다.

iMBC 연예뉴스 사진

오늘(31일) 방송되는 KBS 2TV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극본 양희승, 연출 이재상,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본팩토리) 39, 40회에서는 이상엽(윤규진 역)이 복잡한 감정을 품은 채 이민정(송나희 역)과 알렉스(이정록 분)를 마주한다.

앞서 방송에서는 위험에 빠진 송나희(이민정 분)를 이정록(알렉스 분)이 지켜내 안방극장의 흥미를 돋웠다. 아동학대로 신고했던 아이의 아빠가 복수심을 품고 그녀를 찾아와 위협한 것. 윤규진(이상엽 분) 또한 송나희를 지키기 위해 전력 질주했지만 상황이 엇갈리며 안타까움을 배가시켰다.

이런 가운데 병원서 마주친 송나희, 윤규진, 이정록, 윤재석(이상이 분)의 모습이 포착돼 궁금증이 모아진다.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 윤규진 홀로 굳은 표정을 보여 어딘가 심상치 않은 분위기를 예고하고 있는 것.

윤규진을 뒤로한 채 이정록을 마주하고 있는 송나희의 눈빛에서는 미안한 감정이 엿보여 이들 사이에 감정 변화가 일어날 것을 예감케 한다. 더욱이 이정록은 윤규진에게 송나희를 향한 직진을 선포했던 터. 급진전된 두 사람의 사이에 윤규진이 어떤 모습을 보일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이민정과 이상엽, 이상이, 알렉스의 엇갈린 시선에는 어떤 의미가 담겨있을지, 이들의 흔들리는 파동이 멈출 수 있을지 오늘(31일) 저녁 7시 55분 방송되는 KBS 2TV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iMBC 백아영 | 사진제공 스튜디오드래곤, 본팩토리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