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365 : 운명을 거스르는 1년

려운 "'365' 덕분에 성장할 수 있었다"

365 : 운명을 거스르는 1년 홈페이지 2020-04-29 10:52
려운 "'365' 덕분에 성장할 수 있었다"
'365' 려운이 감사함 가득 담은 종영 소감을 전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지난 28일 종영된 MBC 월화드라마 '365 : 운명을 거스르는 1년'(극본 이서윤·연출 김경희)에서 려운은 막내 형사 '남순우' 역을 맡아 극의 활력을 더하며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형사 팀의 막내로 범인 검거에 열정을 쏟아내는가 하면 의리로 똘똘 뭉쳐 동료 형사에 대한 무한 신뢰를 드러내는 등 맡은 역할을 톡톡히 소화해내며 존재감을 발산했다.

이와 관련 려운은 "좋은 감독님과 스태프분들, 훌륭한 선배님들과 함께 할 수 있어서 영광이었습니다. 많은 것들을 배울 수 있는 현장이었고, 성장할 수 있었던 값진 시간이었습니다"라며 "저는 또 발전된 모습으로 찾아 뵐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다시 한번 마지막까지 시청해 주셔서 감사합니다"라고 종영소감을 남겼다.

한편, 려운은 '365'에 이어 JTBC '18 어게인'으로 또 다른 연기 변신을 선보이며 열일 행보를 이어갈 예정이다.


iMBC 이호영 | 사진 MBC 캡처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