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예능

신원호PD "이우정 작가 없었으면 나도 없었을 것… 15년 인연 감사" (유 퀴즈 온 더 블럭)

예능홈페이지 2020-03-26 13:24
신원호PD "이우정 작가 없었으면 나도 없었을 것… 15년 인연 감사" (유 퀴즈 온 더 블럭)
'슬기로운 의사생활' 신원호PD가 함께 일하는 이우정 작가를 향한 고마움을 전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25일 방송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유재석과 조세호는 '더 지니어스' '대탈출' 팀의 정종연PD, 예능작가 김대주-김란주 작가와 '슬기로운 의사생활' 연출인 신원호PD, 그리고 tvN 예능 본부장인 이명한 본부장과 만나 이야기를 나누었다.

이날 신원호PD는 KBS 시절부터 예능을 쭉 하다가 드라마를 하게 된 이유에 대해 "사실은 전혀 생각이 없었다. 당시 버라이어티에 너무 지쳐있던 때여서 이우정 작가를 꼬셔서 망할거면 다른 걸로 망해보자 싶어서 드라마를 하게 됐다"고 솔직하게 답했다.

현재 인기리에 방영 중인 '슬기로운 의사생활'에 대해서는 "시청자들은 병원 드라마라는 으레 기대하는 부분들이 있을 거다. 하지만 '저희는 없습니다'라는 뉘앙스를 보여주기 위해 (제목을)그렇게 지었다"라고 밝혔다.

특히 신원호 PD는 "이우정 작가는 항상 감사하다. 같이 일한지 15년 정도 됐다. 드라마는 대본이 전부다. 재밌고 따뜻하게 글을 쓰는 작가를 만난 게 기적이다. 그 인연이 없었으면 나도 없었을 것"이라며 고마운 마음을 전하기도 했다.

iMBC 차혜미 | 사진제공=tvN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