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이슈

조주빈, 포토라인 앞에서 '손석희, 윤장현, 김웅' 언급 왜?

이슈홈페이지 2020-03-25 08:52
조주빈, 포토라인 앞에서 '손석희, 윤장현, 김웅' 언급 왜?
'텔레그램 n번방 사건’의 피의자 조주빈의 얼굴이 25일 오전 공개됐다.

iMBC 연예뉴스 사진

조주빈은 25일 종로경찰서에서 검찰로 송치되기 전 포토라인에 서서 "손석희 사장님, 윤장현 시장님, 김웅 기자님을 비롯해 저에게 피해를 입은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사죄말씀 드립니다. 멈출 수 없었던 악마의 삶을 멈춰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라고 말했다.

기자들은 '음란물 유포 혐의를 인정하느냐, 미성년자에게 죄책감 안느끼냐'는 등의 질문을 하였지만 조주빈은 답을 하지 않았고 위의 언급만 한 상태. 손석희, 윤장현, 김웅을 지목한 이유에 대해서는 경찰측도 '모르겠다'는 입장인 것으로 알려졌다.

네티즌들은 조주빈의 발언에 "무슨 연결 고리가 있는 건지 후속 취재 해야 한다" "왜 사과한건지, 무슨 뜻인지 궁금하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iMBC 김재연 | 사진출처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