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복면가왕

‘복면가왕’ MC 김성주, 거물급 인물의 등장 예고 “어렵게 모신 분”

복면가왕홈페이지 2020-01-25 09:40
‘복면가왕’ MC 김성주, 거물급 인물의 등장 예고 “어렵게 모신 분”
내일(26일) 방송되는 MBC 설특집 '복면가왕'에서는 3연승 가왕 ‘낭랑18세’에 맞설 복면가수 8인의 듀엣무대가 공개된다.

iMBC 연예뉴스 사진

판정단으로 자리한 래퍼 그리는 한 복면가수의 정체를 “99% 확신 한다”며 날카로운 추리력을 과시했다. 특히, 복면가수의 반전매력 개인기에 그리는 몹시 놀란 듯 “그분이 맞다면 파격적인 개인기다”라며 말을 잇지 못해, 복면가수의 정체를 더욱 궁금하게 했다. 과연, 그리가 ‘리스펙’하는 복면가수의 정체는 ‘그분’이 맞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또한, 훤칠한 피지컬에 남자 아이돌로 예상되던 복면가수의 ‘주접 달인’ 개인기가 모두에게 큰 웃음을 선사했다. ‘여심 대변인’ 신봉선은 “골반이 주책바가지”라며 질색했다고 전해져 웃음을 자아낸다. 과연, 아이돌스러운 외모에 반전되는 ‘주접’을 보유한 복면가수의 정체는 공개될 수 있을지 눈길을 모은다.

한편, MC 김성주가 “어렵게 모신 분”이라는 힌트로 거물급 인물의 등장을 예고했다. 판정단 역시 “수트핏이 예사롭지 않다”며 이 복면가수의 정체가 심상치 않음을 직감했다. 김구라조차 “내공이 느껴진다”고 인정한 거물급 복면가수의 정체는 밝혀질 수 있을지 궁금증이 더해진다.

복면가수들의 가창력 대결과 놀라운 정체는 내일(26일) 오후 6시 20분 MBC 설특집 '복면가왕'에서 확인할 수 있다.


iMBC 김혜영 | 사진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