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이슈

'간택' 유영→이화겸 "개명 후 연기 도전…널리 알리겠다"

이슈홈페이지 2020-01-14 14:43
'간택' 유영→이화겸 "개명 후 연기 도전…널리 알리겠다"
그룹 헬로비너스 출신 유영이 '간택'을 통해 이화겸이라는 이름을 알리고 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14일 오후 서울시 중구 조선일보미술관에서 TV조선 주말드라마 '간택-여인들의 전쟁'(극본 최수미·연출 정회석 김정민·이하 '간택') 기자간담회가 진행됐다. 배우 진세연, 김민규, 도상우, 이열음, 이시언, 이화겸이 참석했다.

이날 이화겸은 "최근 개명 후 활동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화겸이라는 이름이 낯설게 느껴지실 것이다. '겸'이라는 글자가 특히 그럴 것이다. 좋은 이름을 지어주셨다. 새로운 시작인 만큼 이 이름을 널리 알리겠다는 각오로 임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연기를 시작하고, 특히 '간택' 촬영장에서 배운 것들이 아주 많다. 예전에는 혼자 연습하기에 급급했다. 이번 현장을 다르더라. 배우들끼리 친목도 작품의 결과물에 큰 영향을 끼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는 '간택' 후반부 관전 포인트를 꼽아달라는 요청에 "캐릭터들의 색이 더욱 짙어지고, 스토리도 점점 긴장감 넘치게 조여올 것이다.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간택'은 정통 왕조 이 씨가 아닌 자들에게 유일하게 허락된 조선 최고의 지위, '왕비'의 자리를 노리는 이들의 목숨 건 경합이 벌어지는 궁중 서바이벌 로맨스를 그린 이야기다. 지난 2018년 TV조선 드라마 '대군'을 연출한 정회석 PD와 당시의 주인공 진세연이 다시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최근 시청률 4.3%(닐슨 전국 유료가구 기준) 기록하며 상승세를 탔다.


iMBC 이호영 | 사진 TV조선 제공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