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이슈

차세찌, 음주운전→교통사고→상대 운전자 부상→불구속 입건

이슈홈페이지 2019-12-24 09:30
차세찌, 음주운전→교통사고→상대 운전자 부상→불구속 입건
차범근 전 축구감독의 아들이자, 배우 한채아의 남편 차세찌(나이 33세)가 면허취소 수치인 만취상태로 운전을 하다가 사고를 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서울 종로경찰서는 지난 23일 밤 11시 40분께 서울 부암동 부근에서 음주를 한 상태로 사고를 낸 차세찌를 음주교통사고 등의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당시 차세찌는 술에 만취한 상태로 앞서가는 차량을 뒤에서 들이받았다. 이로 인해 40대 남성 운전자가 다친 것으로 파악됐다. 이후 차세찌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취소 수치 단계인 0.246%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차세찌가 음주운전 사실을 인정하고 있다"며 "담당 조사관이 정해지는 대로 차세찌를 불러 조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채아는 차세찌와 결혼해 슬하에 한 명의 자녀를 두고 있다.


iMBC 이호영 | 사진 SNS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