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어서와 한국은' 도미니카 공화국 삼남매, 가을산 만끽도 잠시… "이건 익스트림 스포츠야!"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홈페이지 2019-12-11 14:55
'어서와 한국은' 도미니카 공화국 삼남매, 가을산 만끽도 잠시… "이건 익스트림 스포츠야!"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 도미니카 공화국 삼 남매가 가을을 만끽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12월 12일에 방송될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는 도미니카 공화국 삼 남매가 가을 산에 방문했다.

이날 방송에서 그레이스는 가족과 함께 포천의 명성산으로 향했다. 명성산은 억새꽃 축제로 유명한 명소로 효도 투어에 걸맞게 가을 단풍놀이를 즐기고자 선택한 곳. 입구에 들어서자 삼 남매는 “예쁘네 정말”, “위에 있는 억새꽃이 정말 예뻤으면 좋겠어”라며 다 같이 억새꽃 군락지가 있는 정상에 도착하는 것을 목표로 삼고 파이팅을 외쳤다. 등산을 시작하자 삼 남매는 도미니카 공화국에서 볼 수 없는 가을 풍경에 푹 빠졌다. 알레이다와 마리벨은 단풍과 함께 인생샷을 남기기 위해 포즈를 잡으며 산행을 즐겼다.

하지만 즐거움도 잠시 호세는 “이건 익스트림 스포츠야”라며 힘들어했다. 알레이다 역시 “숨이 부족해”라며 경치 감상을 멈추고 땅만 본 채 걸음을 옮겼다. 점차 느려지는 발걸음에 세 남매는 1시간 30분 동안 고작 1km밖에 오르지 못했고 정상까지는 2.8km 남은 상황. 설상가상으로 해마저 저물기 시작했는데. 과연 도미니카 공화국 삼 남매는 정상에 올라 억새꽃을 구경할 수 있을까?

도미니카 공화국 삼 남매의 익스트림(?) 명성산 방문기는 12월 12일 (목) 오후 8시 30분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 공개된다.

iMBC 차혜미 | 사진제공=MBC에브리원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