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자있는 인간들

'하자있는 인간들' 오연서, 꽃미남 혐오증에 걸린 건 오빠·동생 탓?! 美친 비주얼 4남매!

하자있는 인간들홈페이지 2019-11-21 15:51
'하자있는 인간들' 오연서, 꽃미남 혐오증에 걸린 건 오빠·동생 탓?! 美친 비주얼 4남매!
배우 오연서와 민우혁, 차인하, 김재용이 극강의 비주얼을 자랑하는 4남매의 탄생을 알렸다.

iMBC 연예뉴스 사진

오는 11월 27일(수) 첫 방송 예정인 ‘하자있는 인간들’(연출 오진석/ 극본 안신유/ 제작 에이스토리)은 꽃미남 혐오증 여자와 외모 강박증 남자가 만나, 서로의 지독한 편견과 오해를 극복하며 진정한 사랑을 찾게 되는 신개념 명랑 쾌활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로 로맨스의 새 지평을 열 것을 예고하고 있다.

극 중 오연서는 꽃미남 혐오증의 열혈 체육 교사 주서연으로 분한다. 주서연(오연서 분)은 잘생긴 오빠들과 남동생 때문에 갖은 고초를 겪으며 자연스레 꽃미남에 대한 편견을 가지게 된 인물.

오서연(주서연 역)을 꽃미남 혐오증에 걸리게 만든 마성의 3형제 민우혁, 차인하, 김재용은 각각 서연의 큰 오빠이자 인생의 최종 목표가 ‘취가’인 극현실주의자 주원재(민우혁 분), 서연의 작은 오빠이자 게이바 바텐더 겸 매니저 주원석(차인하 분), 서연의 동생이자 데뷔를 목전에 둔 아이돌 연습생 주서준(김재용 분)으로 분해 각기 다른 남매 케미를 선보인다.


먼저 큰 오빠 주원재(민우혁 분)는 당장이라도 폭발할 듯 매서운 눈빛으로 노려보는 주서연에게 팔이 잡힌 모습이 공개돼 관심을 모은다. 모든 걸 포기한 듯 두 눈을 질끈 감은 주원재 모습이 아웅다웅 본격 현실 남매 케미를 짐작케 해 유쾌한 에너지를 더하고 있다.

츤데레의 정석인 둘째 오빠 주원석(차인하 분)은 뚱한 표정의 주서연을 사랑스러운 미소로 바라보고 있어 여동생 바보의 면모로 여심을 훈훈하게 물들이고 있다.

반면 철없는 막냇동생 주서준(김재용 분)은 야구 배트를 들이밀며 훈계하는 누나 주서연의 강력한 카리스마에 눌려 꼼짝 못한 채 두 손을 들고 있어 웃음을 자아낸다.

이렇듯 옥신각신 마냥 행복해 보이는 이들에게 어떤 사연이 숨겨져 있는지 민우혁, 차인하, 김재용의 어떤 행동들이 오연서를 ‘꽃미남 혐오증’에 걸리게 했는지 예비 시청자들의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현실 남매 케미의 끝판왕을 선보일 것으로 기대되는 오연서, 민우혁, 차인하, 김재용을 만날 수 있는 MBC ‘하자있는 인간들’은 ‘어쩌다 발견한 하루’ 후속으로 오는 11월 27일(수) 밤 8시 55분에 첫 방송된다.

iMBC 차혜미 | 사진제공=에이스토리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