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공부가 머니?

'공부가 머니?' 아이 공부 방법에 관한 엄마-아빠의 입장 차이, 해결방법은?!

공부가 머니?홈페이지 2019-11-08 14:40
'공부가 머니?' 아이 공부 방법에 관한 엄마-아빠의 입장 차이, 해결방법은?!
MBC ‘공부가 머니?’에 배우 김정화 부부가 출연해 아들 교육과 관련, 서로 다른 입장 차이를 보인다.

iMBC 연예뉴스 사진

오늘(8일) 방송될 MBC ‘공부가 머니?’(기획 박현석/ 프로듀서 선혜윤)에서는 두 번째 고민 의뢰자로 배우 김정화 부부가 출연, 초등학교 입학을 앞둔 아들 유화의 교육 방법에 대해 서로 다른 입장 차이를 보이며 갈등을 겪는다.

고민 의뢰자로 출연한 김정화 부부는 현재 6세 아들 유화의 교육에 대해 아직 공부보다는 아이가 즐겨 놀도록 하는 기본적인 교육관을 같이하며, 에너지 넘치는 유화 성향에 따라 학습 위주가 아닌 자연 속에서 다양한 활동을 할 수 있는 유치원을 선택해 다니게 하고 있다.

하지만 관찰카메라를 통해 살펴본 결과 아들 교육 방법에 대한 김정화 부부의 다른 생각을 엿볼 수 있다고 해 관심을 끈다.

김정화는 초등학교 입학을 앞둔 아들 유화에 대해 “이제 슬슬 공부에 대한 조급함이 생기는 것 같다.”라며 고민을 털어놓았다. 실제로 김정화는 생활밀착형 교육으로 아이와 함께 길을 걸어갈 때나 간식을 먹을 때 등 학습할 기회가 생기면 눈빛부터 변신, 교육 레이더를 발동시키는 엄마 김정화의 모습을 볼 수 있다고.

한편 아빠 유은성은 “아이 나이대에 맞는 교육이 있다고 생각한다. 지금 우리 아이 나이대에는 노는 것도 배우는 것이라고 생각한다.“라고 말해 아들 교육 방법에 대한 상반된 입장 차이를 보이며 이목을 끌고 있다.

이날 교육 전문가들의 솔루션을 다 들은 김정화 부부는 자신들의 교육 방법에 대해 다시 생각해봐야겠다는 말을 남겼다고 해 어떤 솔루션이 이뤄졌을지 관심을 모으고 있다.

초등학교 입학을 앞둔 김정화 부부의 교육 고민은 오늘(8일) 밤 9시 50분에 방송되는 MBC ‘공부가 머니?’에서 만날 수 있다.

iMBC 차혜미 | 사진제공=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