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모두 다 쿵따리

'모두 다 쿵따리' 박시은, 최재호에 "당신이 장기사지?" 이보희 '불안'

모두 다 쿵따리홈페이지 2019-11-07 21:00
'모두 다 쿵따리' 박시은, 최재호에 "당신이 장기사지?" 이보희 '불안'

박시은이 최재호가 장기사이자, 서혜진의 친부 임을 확신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8일(금) 방송되는 MBC 일일드라마 '모두 다 쿵따리' 84회에서는 송보미(박시은)가 최씨(최재호)를 찾고 진실을 밝히는 모습이 그려진다.

송보미는 자신을 찾아온 최씨에게 "이렇게 숨어지내는 이유가 뭐냐. 이 아기 때문이냐. 말해라. 당신이 장기사지?"라고 묻는다.

쿵따리 마을 사람들은 한수호(김수호)를 돕기 시작한다. 동춘엄마(김난희)와 고중섭(정규수)은 한수호의 딸 아름(고비주)을 진심으로 걱정하며 "아름이 깨어났냐. 우리가 약재만 찾아주면 살릴 수 있는거냐"라고 울먹인다.

서우선(박혜진)은 조순자(이보희)에게 "온 집안에 술 냄새가 진동을 하네. 간 사람만 억울하지"라고 못마땅해하자, 조순자는 "진짜 억울하게 만들어드려요?"라고 도발해 극에 궁금증을 더한다.

'모두 다 쿵따리'는 뉴욕라이프를 즐기던 뉴요커에서 뜻하지 않은 사건에 휘말려 미국에서 추방당한 송보미(박시은)와 한때는 뉴욕 금융시장에서 신화를 쓴 입지전적 인물이었으나, 딸의 병을 고치기 위해 천연치료제 개발에 힘쓰고 있는 한수호(김호진) 두 사람이 ‘쿵따리’에 살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 유쾌한 농촌 드라마로 월~금요일 아침 7시 50분에 방송된다.

iMBC 차혜미 | 사진제공=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