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MUSIC톡

레이디스 코드, 오늘(10일) 신곡 'SET ME FREE' 공개… 코드 시리즈의 귀환

MUSIC톡홈페이지 2019-10-10 10:26
레이디스 코드, 오늘(10일) 신곡 'SET ME FREE' 공개… 코드 시리즈의 귀환
그룹 레이디스 코드(LADIES' CODE)가 오늘(10일) 미니 앨범 CODE#03(코드#03) ‘SET ME FREE’로 컴백한다.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선공개 곡이었던 ‘FEEDBACK(너의 이름은)’을 제외하면 약 3년 동안의 공백기가 있었던 레이디스 코드.

유니크한 스타일로 데뷔 초부터 주목을 받았던 레이디스 코드가 이번 미니앨범을 통해 오랜만에 완전체의 모습을 예고한 가운데 그들의 활동이 기대되는 이유를 세 가지로 요약해 봤다.

첫 번째, 오리지널 세계관 '코드 시리즈' 귀환

데뷔 앨범이었던 ‘CODE#01 나쁜 여자’와 개성 넘치는 아름다움 ‘CODE#02 예뻐예뻐’로 가요계의 열풍을 일으키며 2013년 명곡에 등극했던 ‘코드 시리즈’의 미니 앨범이 6년만에 귀환을 알렸다.

특히 탄탄한 오리지널 세계관을 보유한 그룹인 만큼 팬들의 궁금증이 집중되고 있으며, 이전 코드 시리즈와 어떤 방식으로 연결고리를 찾을지 벌써부터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자유’를 주제로 한 이번 미니앨범 ‘CODE#03 SET ME FREE’ 또한 명곡에 등반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두 번째, 시그니처 장르 '레트로'

‘레트로 장인’이라는 수식어가 붙을 정도로 레트로풍의 음악과 콘셉트가 잘 어울리는 그룹이 바로 레이디스 코드다.

연예계와 패션계, 가요계를 흔들고 있는 뉴트로 열풍이 ‘레이디스 코드’의 컴백에 보태져 시기와 콘셉트적으로 최강 조합이 탄생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미 선공개곡 ‘FEEDBACK (너의 이름은)’을 통해 음반 시장 초읽기에 성공한 레이디스 코드는 미니앨범 ‘SET ME FREE‘ 발매를 통해 ‘레트로 장인’ 타이틀 굳히기에 돌입할 예정이다.

세 번째, 3인조 완전체 활동


다섯에서 셋, 셋에서 하나, 그리고 다시 셋. 따로 또 같이 모여 활동한 시간이 어느덧 7년이 된 레이디스 코드. 걸그룹 마의 7년차를 겪고 있는 레이디스 코드는 다른 여느 그룹들과는 사뭇 다른 특별함이 있다.

‘여자들이 원하고 여자들이 바라는 워너비 코드를 담아 드라마틱한 스테이지를 구현해내는 퍼포먼스 그룹’이라는 명확한 그룹의 지향점이 있어 그 특별함을 더한다.

또한 지향하는 모습과 그룹 콘셉트에 걸맞게 매 앨범마다 음악적으로, 퍼포먼스적으로 기대감을 충족시키는 믿고 듣는 그룹, 믿고 보는 그룹으로 자리 매김하고 있어 이번 미니 앨범 발매에 기대를 모으고 있다.

레이디스 코드는 오늘(10일) 오후 6시 미니 앨범 코드#03(COED#03) ‘SET ME FREE’ 발매를 기념해 미디어 쇼케이스, Mnet 엠카운트다운 출연과 네이버 브이라이브 쇼케이스 생중계를 통해 전 세계 팬들을 만난다.

iMBC 차혜미 | 사진제공=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