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어쩌다 발견한 하루

'어쩌다 발견한 하루' 김혜윤, 로운과 설레는 재회! "운명이 변할 수 있기를"

어쩌다 발견한 하루홈페이지 2019-10-08 10:40
'어쩌다 발견한 하루' 김혜윤, 로운과 설레는 재회! "운명이 변할 수 있기를"
김혜윤과 로운의 설레는 재회가 심장을 간지럽힐 예정이다.

iMBC 연예뉴스 사진

MBC 수목미니시리즈 ‘어쩌다 발견한 하루’(극본 송하영, 인지혜/ 연출 김상협/ 제작 MBC, 래몽래인) 5화에서는 드디어 모습을 드러낸 로운(‘13번’ 역)이 김혜윤(은단오 역)의 주변을 맴돌며 수 차례의 엇갈림 끝에 특별한 인연을 이어갈 예정이다.

앞서 은단오(김혜윤 분)는 자신이 만화 속 캐릭터이며, 주인공도 아닌 엑스트라라는 충격적 사실을 깨달은 뒤 정해진 스토리를 바꾸기 위해 고군분투해 왔다. 거듭된 노력에도 불구하고 작가의 뜻을 거스를 수 없다는 것을 깨달은 그녀가 체념하려는 찰나 이름 없는 소년 ‘13번’(로운 분)의 등장으로 스토리가 바뀌는 일이 발생, 김혜윤의 모험에 힘을 실어주기 시작했다.

이후 은단오는 자신의 운명을 바꿔줄지도 모르는 소년의 정체를 알아내기 위해 애를 썼으나 매번 수포로 돌아갔고, 수많은 엇갈림 끝에 두 사람은 극적으로 마주쳤다. 반투명 우산 아래로 얼굴을 드러낸 ‘13번’의 모습이 담긴 장면은 ‘역대급 남자주인공 등장’이라는 수식어를 얻으며 화제의 중심에 오르기도 했다.

이런 가운데 은단오와 ‘13번’의 심장 두근거리는 재회가 예고돼 시선을 끈다. 힘들게 서로를 발견했지만 엑스트라라는 처지 때문에 스토리에서 좀처럼 마주치지 못하는 두 사람이 과연 어떻게 극적으로 함께하게 될지, 서로의 운명을 바꿔줄 존재로 거듭날 수 있을지 은단오와 ‘13번’의 미묘하고도 복잡한 관계에 호기심이 커지고 있다.

오늘(8일) 공개된 사진 속에는 은단오의 눈앞에 다시 나타나 시선을 마주치는 ‘13번’의 모습이 담겨 설렘을 자아내고 있다. 이날 방송에서 여름 캠프를 떠난 은단오는 학생들 틈에서 ‘13번’을 발견하고 다시 한 번 운명을 바꾸기 위한 시도를 한다고 해 호기심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또한 물에 젖은 은단오의 모습과 그녀의 옆에서 돌탑을 쌓아 올리는 ‘13번’의 모습이 포착되며 뒤이은 전개에도 관심이 집중된다.

과연 ‘13번’과 함께 미래를 바꾸기 위한 은단오의 도전이 성공으로 돌아갈지, 자아가 없는 엑스트라인 ‘13번’이 은단오를 기억해 두 사람의 관계가 더 발전할 수 있을지 궁금증이 쏠리며 내일(9일) 방송될 5, 6화 본방 사수 욕구가 증폭된다.

한편 ‘어쩌다 발견한 하루’는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 편성 관계로 내일(9일) 밤 8시 55분부터 5, 6회와 7, 8회가 연이어 방송, 2시간 연속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iMBC 차혜미 | 사진제공=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