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이슈

(여자)아이들, 첫 공식 팬클럽 창단식 성료… 감동으로 채운 180분

이슈홈페이지 2019-09-23 11:03
(여자)아이들, 첫 공식 팬클럽 창단식 성료… 감동으로 채운 180분
그룹 (여자)아이들이 공식 팬클럽 창단식 'Welcome to the NEVERLAND'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여자)아이들은 지난 22일 오후 5시 서울 광진구에 위치한 예스24 라이브홀에서 공식 팬클럽 NEVERLAND 1기 창단식 'Welcome to the NEVERLAND'를 개최하고 팬들과 특별한 시간을 보냈다.

비투비 멤버 정일훈의 유쾌한 입담으로 진행된 이번 창단식에서 (여자)아이들은 멤버 민니의 첫 자작곡인 'Blow Your Mind'와 데뷔곡 'LATATA'로 오프닝 무대를 화려하게 장식했다.

(여자)아이들은 이번 창단식에서 최초로 공개하는 사진들과 함께 일상을 공유하는 '사보작 사보작' 코너를 시작으로 문제를 듣고 10초 안에 정답을 맞히는 '이구동성 게임', 멤버들 간의 거침없는 폭로전이 펼쳐진 '내가 알던 내가 아냐', 노래의 일부를 듣고 곡 제목을 맞히는 '너의 노래는?' 코너 등을 통해 (여자)아이들만의 엉뚱하면서도 비글미 넘치는 매력을 뽐내며 팬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이어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선보이는 'ALL THAT JAZZ' 무대와 미니 1집 수록곡인 'Maze' 무대는 물론 'Uh-Oh', 'Senorita', '한(一)'까지 다채로운 히트곡 무대들을 선사하며 팬들의 뜨거운 성원에 화답했다.

창단식 다음 날 생일을 맞는 우기의 깜짝 생일 파티도 진행됐다. 팬들이 불러주는 생일 축하 노래에 맞춰 멤버들이 케이크를 들고 무대에 등장하자 우기는 "제 생일을 팬분들과 다 같이 보내는 게 처음이라서 기분이 조금 이상하다. 행복하다"라며 눈물을 흘려 현장을 감동의 도가니로 물들였다.

(여자)아이들은 미니 2집 수록곡 '주세요' 무대를 선사하며 관객석으로 내려가 직접 만든 선물들을 전달, 팬들과 더욱 가까이에서 소통하며 마지막 인사를 나눴다.

(여자)아이들은 "네버랜드를 만나는 게 처음이라서 많이 떨렸는데 그럼에도 불구하고 많이 응원해주시고 저희를 항상 사랑해주셔서 감사하다. 다음에도 이런 기회를 많이 만들 테니 평생 함께 해주셨으면 좋겠다"라고 소감을 전하며 잊지 못할 첫 팬클럽 창단식을 마무리했다.

한편, (여자)아이들은 현재 Mnet 음악 예능 프로그램 '퀸덤'을 통해 팬들과 만나고 있다.

iMBC 차혜미 | 사진제공=큐브 엔터테인먼트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