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구해줘! 홈즈

‘구해줘! 홈즈’ 홍은희, “과거, 광고를 찍게 된 결정적인 이유는 전화받고 10분 안에 달려가”

구해줘! 홈즈 홈페이지 2019-09-22 08:45
‘구해줘! 홈즈’ 홍은희, “과거, 광고를 찍게 된 결정적인 이유는 전화받고 10분 안에 달려가”
오늘(22일) 방송되는 MBC ‘구해줘! 홈즈’(이하 홈즈)에서는 배우 이준혁과 노홍철, 민진웅과 박나래가 각각 코디로 출격한다.

iMBC 연예뉴스 사진

이 날 방송에는 무명배우 삼인방이 의뢰인으로 등장, 셋이 함께할 셰어하우스를 찾는다. 연기를 향한 갈망과는 달리 오디션 기회조차 잡기 힘든 이들은 ‘셋이서 같이 더 열심히 해 보자’는 생각으로 동거를 결심했다고 한다. 오디션 정보 공유는 물론 연기 연습을 통해 시너지 효과를 바라는 이들의 의뢰 조건은 오디션 장소와 제작사가 모여 있는 청담동을 대중교통으로 30분 이내 갈 수 있는 곳이다. 그리고 배우로서 영감을 얻을 수 있는 공간이 근처에 있길 희망한 이들은 보증금 6천만 원에 월세 120만 원으로 방 2~3개를 원했다.

무명배우 삼인방의 의뢰 조건을 들은 홍은희는 오디션은 시간과의 싸움이라며 매물 장소의 중요성에 대해 강조했다. 홍은희는 과거 자신이 광고를 찍게 된 결정적인 이유에 대해 “오디션을 보러 오라는 급한 연락을 받았는데, 마침 그 근처에 있어서 10분 안에 도착해 붙었다”고 밝혀 감탄을 자아냈다.

후배 배우들의 셰어 하우스를 위해 덕팀에서는 명품조연 배우 이준혁이 노홍철과 함께 출격한다. 이에 복팀에서는 신스틸러 배우 민진웅이 박나래와 함께 출격한다.

무엇보다 이번 대결의 관전 포인트는 복팀의 박나래 팀장과 덕팀의 노홍철 코디의 매물 대결로 그동안 몇 차례 숨 막히는 빅매치로 꿀잼을 보장해왔다. 최근 무승부 요정으로 떠오르고 있는 노홍철은 유독 박나래에게 절대 약세의 모습을 보여 왔다. 그는 박나래를 상대로 0승 5패 1무를 기록해 이번 대결에서만큼은 필승의 각오로 임했다.

먼저 노홍철과 이준혁이 찾은 곳은 강동구 암사동에 위치한 구옥 매물. 이곳은 과거 노홍철이 유일하게 1승을 차지한 지역으로 그는 암사동 승리 시나리오를 다시 쓰기 위해 출격한다. 구옥이지만 최근 리모델링으로 신축 비주얼을 자랑하는 이번 매물은 자투리 공간까지 120% 활용해 모두의 시선을 집중시켰다. 이어, 드라마 속 남자 주인공의 집 비주얼로 주연배우의 기운을 팍팍 느낄 수 있는 매물과 역세권, 숍세권, 액세권까지 삼세권을 두루두루 갖춘 초특급 매물까지 선보인다고 전해 기대를 모은다.

이에 복팀의 박나래와 민진웅은 강남권 대표 고급 주거단지인 강남구 도곡동 빌라를 찾는다. 뱅뱅 사거리에서 4분 거리에 위치한 이번 매물은 싸리고개 공원까지 집 앞에 두고 있어 의뢰인이 바라던 조건과 딱 맞아 승리에 대한 기대를 한껏 끌어올린다. 뿐만 아니라, 복팀은 히든카드로 관악구 봉천동의 새 아파트 매물을 선보인다. 시스템 에어컨은 물론 홈오토메이션 시스템 등 최신 인테리어로 무장한 매물에 두 사람은 그 어느 때보다 강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한편, 최종 매물 선택을 앞두고 이준혁과 노홍철은 모두의 예상을 깨고 다른 매물을 최종 선택해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었다. 이에 김숙은 물론 홍은희마저 할 말을 잃고 현실 동공지진을 보였다고. 과연 의뢰인은 이준혁과 노홍철의 선택에 어떤 반응을 보일지 귀추가 주목된다.

무명배우 삼인방의 셰어하우스 찾기는 오늘(22일) 밤 10시 35분 MBC '구해줘! 홈즈'에서 공개된다.

iMBC 백아영 | 사진제공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