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전지적 참견시점

'전지적 참견시점' 유병재, 도티 집에 간 유규선에게 서운 폭발!

전지적 참견시점홈페이지 2019-09-22 03:45
'전지적 참견시점' 유병재, 도티 집에 간 유규선에게 서운 폭발!

21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시점' 에서는 초통령 도티가 자신의 집을 공개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이날 도티는 지난회에 이어 유규선 매니저와의 일상을 공개했다. 도티의 집을 찾은 유규선은 유투브에서 구독자 100만이 넘으면 받는 '골드 버튼'을 발견하고 부러워했다. 유규선은 도티의 집을 보고 "집에 남는 방 없나" 라며 도티와 함께 살고 싶어했다. 이를 지켜보던 유병재는 "영화 기생충이 떠오른다 왜 자꾸 남의 집에 살려고 하냐" 라며 질투하는 모습을 보였다.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도티는 유규선을 자신이 방송하는 방으로 안내했다. 유규선은 조명, 음향, 방음까지 완벽히 갖춰진 방을 보자 연신 감탄했다. 이에 유규선은 도티에게 유병재와의 합방을 제안했고 도티는 이를 흔쾌히 받아들였다. 방송을 본 네티즌들은 '도티 집 진짜 좋네', '도티랑 유병재 합방 재밌겠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iMBC 김송희 | 사진 MBC 방송 캡처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