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어쩌다 발견한 하루

‘어쩌다 발견한 하루’ 김혜윤-로운, 청량+풋풋 독보적 투샷 시선집중!

어쩌다 발견한 하루홈페이지 2019-09-12 11:24
‘어쩌다 발견한 하루’ 김혜윤-로운, 청량+풋풋 독보적 투샷 시선집중!
‘어쩌다 발견한 하루’(이하 ‘어하루’)의 포스터가 첫 공개됐다.

iMBC 연예뉴스 사진

오는 10월 2일(수)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어쩌다 발견한 하루’(극본 송하영, 인지혜/ 연출 김상협/ 제작 MBC, 래몽래인)가 김혜윤(은단오 역)과 로운(‘13번’ 역)의 낭만적인 투샷이 담긴 포스터를 공개해 눈길을 사로잡는다.

‘어하루’는 여고생 은단오(김혜윤 분)가 정해진 운명을 거스르고 사랑을 이뤄내는 본격 학원 로맨스 드라마다. 독특한 스토리와 만화 캐릭터들의 이야기라는 참신한 배경 설정, 차세대 청춘 배우들의 조합으로 안방극장을 찾아온다.

공개된 포스터 속 은단오(김혜윤 분)와 ‘13번’(로운 분)은 마치 만화 속 한 장면과도 같은 투샷으로 아련함을 발산, 올 가을을 강타할 청춘 로맨스의 시작을 알리고 있다. 서로를 마주보고 다정하게 웃는 두 사람과 이들을 둘러싼 아름다운 배경이 어우러지며 환상적인 동화적 분위기마저 자아낸다.

특히 반딧불이 빛나는 숲 속 서로를 응시하는 두 사람의 모습에서는 왠지 모를 신비로움까지 묻어나와 비밀이 가득한 전개를 암시한다. 또한 능소화로 둘러싸인 은단오와 ‘13번’의 투샷이 담긴 포스터는 두 사람의 피지컬 차이까지 보여주며 설렘을 더한다.

은단오와 ‘13번’은 자아를 찾아가기 위해 서로를 단단히 의지하며 모험을 펼쳐간다고 해 이들의 아름다운 사랑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비밀 가득하고 혼란스러운 만화 속 세상에서 우연히 만난 두 사람은 운명에 맞서 나가며 빛나는 청춘의 한 페이지를 장식할 예정이다.

iMBC 연예뉴스 사진

‘어하루’ 제작진은 “다른 세계 속에 살던 단오와 ‘13번’이 어느 날 서로를 발견하고 관계를 맺으며 새로운 이야기가 시작된다. 만화 속 등장인물 중 오직 두 사람만이 공유하는, 비밀스럽고 반짝이는 순간들을 기대해주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이처럼 ‘어하루’는 사랑스럽고 풋풋한 배우들의 조합과 설렘 가득한 분위기, 오묘한 비밀이 담긴 스토리로 새로운 장르의 청춘 로맨스를 선보인다. 올 가을 안방극장을 사로잡을 학원 판타지 로맨스에 예비 시청자들의 가슴이 두근거릴 준비를 하고 있다.

‘어쩌다 발견한 하루’는 오는 10월 2일(수) 밤 8시 55분 MBC 수목드라마 ‘신입사관 구해령’ 후속으로 첫 방송된다.

한편, 네티즌들은 각종 SNS와 포털 사이트를 통해 “하루단오 케미 기대하는 중”, “포스터 예쁘다. 로운이 피지컬 무슨 일이냐”, “티저 보니까 진짜 재밌을 듯”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iMBC 김혜영 | 사진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