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웰컴2라이프

[M플레이] 오늘도 화목한 재상이네! 정지훈-임지연-이수아의 찰떡케미

웰컴2라이프홈페이지 2019-08-14 13:29
[M플레이] 오늘도 화목한 재상이네! 정지훈-임지연-이수아의 찰떡케미

MBC 월화드라마 '웰컴2라이프'의 화기애애한 촬영 현장이 공개됐다.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긴장과 감동, 설렘, 웃음을 모두 잡은 갓벽 전개로 사랑받고 있는 '웰컴2라이프'. 이날은 평행세계에서 부부로 활약하는 이재상(정지훈)과 라시온(임지연), 그리고 이들의 딸 이보나(이수아)의 모습이 포착됐다.

촬영을 시작하기 전 정지훈은 이수아의 눈높이를 맞추며 상냥하게 이야기를 나눴고, '아빠~'라는 이수아의 말에 정지훈은 "그렇지! 아유~ 예뻐라"라며 흐뭇한 미소를 지었다.

촬영이 시작되고, 이수아의 귀여운 대사실수에 정지훈, 임지연을 비롯한 모든 스태프들이 빵 터졌고 정지훈은 "뭐가 급했어 보나야? 괜찮아. 다시 한 번 하자"며 이수아의 실수를 다독여줬다.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정지훈, 임지연의 찰떡 케미도 돋보였다. 촬영 전 대사를 맞추는 두 사람. 임지연은 코피가 나는 정지훈에게 "당신 울어?"라고 하자 정지훈은 "나 울어야 돼?"라고 되물었다. 대본에 그렇게 나와있다고 하자 "이거 가지고 뭘 울어~"라고 말하다 "울어? 아휴 울게!"라며 태세전환해 웃음을 자아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다시 촬영이 시작됐고, 서둘러 버린 임지연의 행동에 또 다시 실수를 하고만 이수아. 이수아는 뾰루퉁하며 "근데.. 감독님이 너무 빨라서.."라고 말하자 감독은 "아우, 미안해 내가.."라고 사과했다. 정지훈 역시 "감독님이 나빴네~"라고 보챘고, 감독은 "내가 잘못했네. 에잇, 멍 때리면 안 되는데"라며 자책(?)해 또 다시 웃음을 자아냈다.

이처럼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찰떡 케미를 자랑하는 배우들이 함께하기에 드라마가 사랑받을 수 밖에 없다는 후문이다.

한편, MBC '웰컴2라이프'는 매주 월, 화요일 저녁 8시 55분에 방송된다.

iMBC 차혜미 | 영상 이지윤 | 사진제공=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