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편애중계

‘편애중계’ ‘폭탄 발언’ 서장훈, “내세엔 NBA 갈 거라고!”

편애중계홈페이지 2019-08-09 21:55
‘편애중계’ ‘폭탄 발언’ 서장훈, “내세엔 NBA 갈 거라고!”

서장훈, 안정환, 김병현이 서로에 대한 인상과 과거사를 두고 티격태격 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iMBC 연예뉴스 사진

89일 방송된 MBC 새 파일럿 예능프로그램 편애중계에서는 서장훈, 안정환, 김병현, 김성주, 김제동, 붐 등 출연진들의 첫 만남이 펼쳐졌다.


안정환은 서장훈에게
형 여권 있어?”라며 해외 진출 경험이 없는 서장훈을 놀렸다. 서장훈은 방송에서 사석에서 보다가 갑자기 해외로 뛰러 갔다고 해서 놀랐다. 국내 활약하는 방송인인 줄이라며 응수했다.


그 말에 안정환은
실내에서 추위더위 모르고 뛰면서라며 태클을 걸었다. 지켜보던 김병현은 축구 농구는 공 하나만 있으면 된다. ‘야 놀아!’라며라고 해 서장훈과 안정환의 공분을 샀다.


서장훈은
그만큼 대중친화적인 스포츠다. 그에 비해 야구는 장비가 필요한 스포츠라며 반격했다. 해외 진출 경험을 두고 옥신각신 하던 서장훈은 다음 세상에 태어나면 더러워서라도 갈 거다라고 선언했다.


MBC
파일럿 예능프로그램 편애중계는 서장훈-, 안정환-김성주, 김병현-김제동으로 이뤄진 세 편애중계진이 인생이라는 링 위에서 도전을 앞두고 있는 사람들을 위해 직접 현장으로 달려가 오롯이 내 선수만을 편애하고 응원하며 그들의 도전을 중계하는 프로그램이다.


색다른 중계방송
MBC 새 예능 파일럿 편애중계2주에 걸쳐 방송된다.





iMBC 김민정 | 화면 캡쳐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