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세빌리아의 이발사

'세빌리아의 이발사' 김광규, "김동호 PD 구속해야해" 깜짝 발언

2019-07-11 17:01
'세빌리아의 이발사' 김광규, "김동호 PD 구속해야해" 깜짝 발언
11일 오후 상암동 스탠포드 호텔에서는 MBC에브리원 '세빌리아의 이발사'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이민정, 정채연, 에릭, 앤디, 김광규, 김동호 PD가 참석해 기자들의 질문에 답변하였다.


김광규는 분위기 메이커다운 입담을 과시했다. 마이크를 잡은 김광규는 김동호 PD를 향해 "근로기준법에 따르면 PD를 고소해야 한다. 종아리가 계속 부어있었다. 당신은 구속이다"라고 외치며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에릭 또한 노동 강도에 대해 이야기하며 "'정글의 법칙'을 포함해서 지금까지 했던 예능 중 가장 힘들었다. 하필 세비아가 아침은 똑같이 시작하는데, 해가 밤 10시가 되어도 안 진다. 10시가 넘어서도 해가 쨍쨍하니 다행히 스페인에 같이 간 멤버들이 자신의 몫을 다 소화해줘 좋았다"고 말했다.

이어 김광규는 "이서진한테 에릭이 어떤 친구냐고 물어봤는데 '착하고 요리를 정말 잘한다고 했다. 현장에서 에릭에게 물어보니까 앤디가 훨씬 솜씨가 좋다고 했다. 앤디가 끓여준 된장국을 먹었는데 여태껏 먹어 본 된장국 중에 최고였다. 그 이후로 앤디를 '앤디 형'이라고 부른다"라며 촬영 비하인드를 밝혔다. 이 말을 들은 앤디가 "된장국은 에릭 형이 끓였다"고 밝히자 김광규는 "너는 뭐 끓였지?"라고 역으로 질문해 폭소를 자아냈다.

한편, MBC에브리원 '세빌리아의 이발사'는 경력 53년의 장인 이발사와 대한민국 최고의 헤어 디자이너와 톱스타 연예인 크루들과 함께 스페인 미용실에서 펼치는 동서양 문화 충돌에 대한 생생한 이야기를 담은 예능으로 매주 목요일 밤 10시 10분 MBC에브리원에서 방송된다.

iMBC 박한별 | 사진 이미화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