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세빌리아의 이발사

'세빌리아의 이발사' 이민정, "♥이병헌과 예능? 출연 계획 없다"

2019-07-11 17:00
'세빌리아의 이발사' 이민정, "♥이병헌과 예능? 출연 계획 없다"
11일 오후 상암동 스탠포드 호텔에서는 MBC에브리원 '세빌리아의 이발사'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이민정, 정채연, 에릭, 앤디, 김광규, 김동호 PD가 참석해 기자들의 질문에 답변하였다.


이민정은 남편 이병헌과의 동반 예능을 할 생각이 있냐는 질문에 단호하게 "없다"라고 대답하며 "배우에게 예능은 '양날의 검'이라고 생각한다. 출연을 신중하게 고민해야 할 것 같다. (남편은) 이 기획을 보고 재밌을 것 같다고 했다"고 덧붙였다.

이어 "실제로 가서 일을 하는 시간이 생각보다 길었다. 서비스 직종에 계신 분들의 고충을 느끼게 됐다. 종아리가 너무 부어 아팠다. 남편이 '재밌어?'라고 물었을 때 '진짜 힘들다'고 얘기했던 기억이 난다"고 회상하며 웃음을 터뜨렸다.

이민정은 데뷔 첫 예능으로 '세빌리아의 이발사'를 선택한 이유로 "이 콘셉트를 처음에 받고, 고민하던 중 고등학교 친구를 만났다. 친구가 세비아가 정말 아름답다고 이야기하더라. 그래서 깜짝 놀랐다"라고 말했다. 또한 "배우들에게 예능은 좀 어렵게 느껴진다. 그런데 이 프로그램은 내 얘기만 하거나 진행을 하는 프로그램이 아니라 자연스럽게 나라는 사람을 비추는 것 같아 부담이 덜했다"라며 "감독님의 인상이 좋아서 한번 더 고려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한편, MBC에브리원 '세빌리아의 이발사'는 경력 53년의 장인 이발사와 대한민국 최고의 헤어 디자이너와 톱스타 연예인 크루들과 함께 스페인 미용실에서 펼치는 동서양 문화 충돌에 대한 생생한 이야기를 담은 예능으로 매주 목요일 밤 10시 10분 MBC에브리원에서 방송된다.

iMBC 박한별 | 사진 이미화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