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박준형, 정경미의 2시 만세

'두시 만세' 김성은, "연기 못해서 '미달이' 잘렸었다" 캐스팅 비화 밝혀

박준형, 정경미의 2시 만세홈페이지 2019-05-24 15:48
'두시 만세' 김성은, "연기 못해서 '미달이' 잘렸었다" 캐스팅 비화 밝혀
배우 김성은이 '순풍 산부인과' 출연 비하인드를 밝혔다.


24일(금) 방송된 MBC 라디오 '박준형, 정경미의 2시 만세'에는 '미달이' 김성은이 출연했다.

DJ 정경미와 박준형은 김성은이 데뷔한 '순풍산부인과'에 대해 이야기하며 "국민 여동생의 원조다. 혹시 오디션을 보고 출연하게 됐냐"고 물었다.

김성은은 "오디션이라고 할 것도 없었다. 연기 학원에서 감독님과 미팅을 하고 캐스팅이 됐다"라며 "일주일 분량의 촬영을 하고 잘렸다. 연기를 너무 못했다"라고 웃으며 과거를 밝혔다.

이어 "제 자리에 들어온 친구가 너무 연기를 잘하고 성숙했던 친구였는지, 감독님께서 다시 연락을 주셨다"라며 "제가 좀 더 미달이스럽게 생겼었나 보다"라며 덧붙였다.

한편, 김성은은 연극 '보잉보잉'에 출연 중이다.

'박준형, 정경미의 2시 만세'는 매일 오후 2시 15분부터 4시까지 MBC 표준 FM(수도권 95.9 MHz)에서 방송되며, PC 및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 'mini'를 통해서도 들을 수 있다.

iMBC 박한별 | 화면캡처=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