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검법남녀 시즌2

'검법남녀2', 기대감 높이는 3차 티저 공개… 노민우-강승현 첫 등장

검법남녀 시즌2홈페이지 2019-05-14 15:36
'검법남녀2', 기대감 높이는 3차 티저 공개… 노민우-강승현 첫 등장
MBC 새 월화드라마 ‘검법남녀 시즌2’가 3차 티저를 공개했다.


MBC 새 월화드라마 ‘검법남녀 시즌2’는 오늘(14일) MBC 공식 홈페이지와 공식 SNS를 통해 3차 티저를 공개하며 ‘검법남녀 시즌2’를 기다리는 예비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검법남녀 시즌2’는 범죄는 진화 했지만 공조 또한 진화 했음을 알리며 까칠법의학자 백범(정재영 분)과 열혈신참 검사 은솔(정유미 분) 베테랑 검사 도지한(오만석 분)의 돌아온 리얼 공조 수사물로 지난해 종영된 ‘검법남녀’의 엔딩을 장식했던 ‘오만상 사건’의 진실을 파헤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공개된 3차 티저에서는 의문의 사체 앞에서 끝없이 의심을 거두지 않으며 까칠한 매력을 선보이는 백범과 함께 초짜 검사티를 벗고 프로 검사의 모습을 보여주는 은솔, 그리고 한번 사건을 물면 끝까지 놓치지 않는 근성을 보여주는 도지한의 모습을 보여주며 다시 돌아온 그들이 어떤 방향으로 수사를 이끌어 나가게 될지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또한 ‘검법남녀 시즌2’에 새로 합류하는 까칠하고 냉혈한 실력파 의사 장철(노민우 분), 4차원의 매력 샐리 킴(강승현 분)의 모습을 처음으로 공개해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고 있으며 앞으로 이들이 서로에게 어떤 영향을 끼치고 극에 새로운 반전을 더할지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특히 티저 영상 속 이들은 각자의 자리에서 고군분투하는 모습으로 각 캐릭터의 성격을 그대로 보여주고 있어 극에 대한 궁금증을 높이는가 하면 이들을 둘러싸고 있는 갈등 속에서도 진실을 밝혀내기 위해 끝까지 사건을 추적하는 모습들이 감각적인 연출로 그려지며 다시 한번 명품 드라마의 탄생을 예고했다.

이에 노도철 PD는 “지난 시즌에 이어 배우들이 긴장감을 늦추지 않고 끊임없이 캐릭터의 재해석을 두고 연구했기 때문에 이들이 한 공간 안에서 서로에게 주는 시너지가 더욱 강렬해짐을 느낀다. 그런 부분이 나 또한 ‘검법남녀 시즌2’에 대한 기대감을 감출 수 없게 만든다”며 “이들의 공조 수사가 극의 판을 뒤집는 반전의 반전을 거듭하면서 어떻게 이야기를 이끌어 나가게 될지 시청자분들의 많은 관심과 기대를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오는 6월 3일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의 후속으로 방송되는 ‘검법남녀 시즌2’는 달라진 시청자들의 라이프 스타일에 맞춰 기존 밤 10시에서 1시간 당겨진 밤 9시에 첫 방송 된다.

iMBC 박한별 | 화면캡처=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