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섹션TV 연예통신

"난 백수 아니다" 공연의 神 이승환과 '섹션TV'의 특별한 인터뷰!

섹션TV 연예통신홈페이지 2019-03-25 18:00
"난 백수 아니다" 공연의 神 이승환과 '섹션TV'의 특별한 인터뷰!
오늘(25일) 저녁 방송되는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가요계 ‘대선배’ 이승환과 ‘후배’ 문시온과의 만남이 공개된다.


이승환은 오랜만에 방송에서 뵙는 것 같다는 말에 "사람들이 백수처럼 보시기에 해명하러 나왔다"며 재치있게 답변했다. 이어 "작년 11월부터 단독 공연을 하고 있고, 페스티벌과 'only ballad‘ 라는 공연도 준비하고 있다."라며 근황을 소개했다.

록커로 데뷔한 문시온이 “발라드와 록 중 어떤 게 어울리는지 고민이 많다”고 하자 이승환은 "멀티로 하는 게 나을 것 같다"면서 자신의 경험을 얘기했다.

이승환은 "록 음악을 했을 때 주위 사람들이 떠나갔다"면서 "하지만 이후로도 록의 본능이 꿈틀대고 있어 페스티벌이나 홍대 클럽 공연을 하면서 풀고 있다"면서 자신의 노하우를 공개했다.

이승환은 국내 단독 공연 시간 1위~5위까지의 기록을 모두 갖고 있다는 소개에 "많은 동료 가수들로부터 질타를 받았다"고 너스레를 떨면서, "기회가 된다면 기네스북 기록에도 등재되고 싶다"는 소망을 전해 '공연 천재' 다운 면모를 보였다.

또 이승환은 "아마 MBC도 지우고 싶어 하는 과거일 것"이라며 자신의 흑역사도 공개했다. 그는 "지난 92년에 코믹극을 찍었는데 연기를 너무 못해 방송에 나오지 못했다"고 말했다. 하지만 "결국 이문세 선배님이 일밤 MC를 맡았을 때 그 자료가 공개됐다"고 밝혀 궁금증을 자아냈다.

'공연의 신' 이승환과의 특별한 인터뷰는 오늘 저녁 8시 55분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 공개된다.

한편 봄 개편에 따라 4월부터 ‘매주 목요일 밤 11시 10분’ 으로 방송 요일과 시간을 옮기는 MBC '섹션TV 연예통신'은 프로그램 재정비로 2주일간 결방한 뒤 오는 4월 18일 밤 11시 10분 새롭게 시청자를 찾아간다.


iMBC 박한별 | 사진제공=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