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이템

'아이템' 김유리, "이전 캐릭터와 비슷했다면 좀 더 쉬었을 것"

아이템홈페이지 2019-02-11 16:38
'아이템' 김유리, "이전 캐릭터와 비슷했다면 좀 더 쉬었을 것"

11일(월) MBC 새 월화미니시리즈 '아이템'의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김유리는 "예전에 했던 캐릭터와 비슷했다면, 아마 조금 더 쉬고 있었을 것 같다."고 단언하며 새로운 변신을 예고했다.



극중 김유리는 서울중앙지검 검사이자 강곤(주지훈)의 동기 한유나를 연기한다. 한유나는 가족을 지키기 위해 조세황(김강우)의 끄나풀이 되는 인물이다.


선과 악을 단정짓기 어려운 이번 캐릭터에 대해 김유리는 "차가워보디지만 굉장히 많은 걸 담고 있는 친구다. 감독님께서 단순한 악역이나 차가운 사람으로 그냥 두지 않는다고 약속을 하셨기 때문에 되게 재미있을 것 같다."고 압축적으로 설명하며 기대감을 자아냈다.


한편, MBC '아이템'은 꼴통 검사 강곤(주지훈)과 프로파일러 신소영(진세연)이 특별한 초능력을 가진 '아이템'을 차지하려는 인간들의 욕망 속에 숨겨진 음모와 비밀을 파헤치는 판타지 블록버스터로, 오늘(11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iMBC 김은별 | 사진 이미화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