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진짜사나이 300

'진짜사나이300' 백골부대 5인의 영광스런 '백골잔' 축배 현장 포착…'시선 강탈'

진짜사나이 300홈페이지 2019-01-18 09:05
'진짜사나이300' 백골부대 5인의 영광스런 '백골잔' 축배 현장 포착…'시선 강탈'
‘진짜사나이300’ 박재민부터 은서까지 백골부대 5인의 영광의 ‘백골잔’ 축배 현장이 포착됐다. 백골부대의 ’300워리어’ 대표자 선발전 과정이 끝난 후 마련된 자리로, 하얀 해골모양의 잔을 들고 백골구호를 외치는 백골전사들의 모습이 시선을 강탈한다.


‘백골잔’ 축배와 함께 백골부대의 ‘300워리어’ 대표자로 선발된 도전자들에게는 백골배지가 수여됐다고 해 과연 누가 영광의 배지를 달았을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오늘(18일) 밤 9시 55분 방송되는 MBC '진짜사나이300'(연출 최민근, 장승민)에서는 육군 최정예 전투원 출전을 위해 '300워리어’ 대표자 선발전의 마지막 관문인 ‘급속행군’에 도전한 백골부대 5인의 모습이 공개된다.

이와 관련해 ‘진짜사나이300’측은 백골부대 ‘300워리어’ 대표자 선발전 종료 후 진행된 ‘백골잔’ 축배 현장이 담긴 스틸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백골부대 ‘300워리어’ 선발전에 도전한 백골전사들이 모두 모여 ‘백골잔’ 축배를 드는 모습이 포착됐다. 특히 박재민이 양손으로 든 ‘백골잔’이 눈길을 모은다. ‘백골잔’은 백골부대를 대표하는 흰색 해골 모양의 잔으로 무사히 ‘300워리어’ 선발전을 마무리한 백골전사들이 함께 ‘백골잔’에 막걸리를 마시며 서로를 격려하고 응원하는 자리다.

기초 체력평가를 시작으로 마지막 급속행군까지 죽음의 ‘300워리어’ 선발전 여정을 함께해온 백골전사들은 어느 때보다 힘찬 함성으로 백골구호를 외치는 모습을 보여주며 큰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또한 이번 주에는 백골부대 ‘300워리어’ 선발전 최종 결과가 공개된다. 백골부대의 대표로서 ‘300워리어’에 도전할 합격자에게는 백골배지가 수여된다. 박재민, 라비, 셔누, 최윤영, 은서 중 백골부대 대표자로 ‘300워리어’에 도전할 사람은 누가 될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백골부대 수색대 대장은 백골부대 대표자가 된 도전자들에게 “이제 겨우 도전할 수 있는 자격을 부여받았을 뿐입니다”라며 절대 자만하지 않고 끝까지 열심히 해줄 것을 당부하며 사기를 높였다는 전언이다.

그런가 하면 지난주 탈락이 확정됐지만 자존심을 걸로 자신과의 싸움을 택해 ‘급속행군’에 참여한 김재우의 모습도 눈길을 모은다. 그는 백골부대 수색대 대장과 마지막 인사를 나누다 갑자기 애교(?)와 함께 참아왔던 개그본능을 폭발시켜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고 전해져 그가 전한 말은 무엇일지 기대를 모은다.

백골부대의 ‘300워리어’ 선발전의 최종 결과와 명예하사 5인 중 영광의 백골배지를 받은 이는 누구일지는 오늘(18일) 방송되는 '진짜사나이300'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백골부대’에서 대한민국 최정예 육군 ‘300워리어’에 도전하는 박재민, 라비, 셔누, 최윤영, 은서의 '진짜사나이300'은 오늘(18일) 금요일 밤 9시 55분에 방송된다.


iMBC 박한별 | 사진제공=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