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도시경찰

'도시경찰' 김민재 "너무 리얼이나 조심스럽더라. 보기와 달리 겁 많은 쫄보다"

도시경찰홈페이지 2019-01-14 15:24
'도시경찰' 김민재 "너무 리얼이나 조심스럽더라. 보기와 달리 겁 많은 쫄보다"
14일 오후 상암동 스탠포드 호텔에서는 MBC에브리원 '도시경찰'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장혁, 조재윤, 김민재, 이태환이 참석해 기자들의 질문에 답변하였다.


데뷔 이후 총 10회 이상이 넘는 작품에서 경찰, 형사 역을 맡았던 김민재는 "'도시경찰'에 합류하게 되어 긴장되었다. 추상적으로 알던 경찰을 깊숙히 알게 되는 시간인데 전혀 예측하지 못했던 직업에 대한 진실성과 노고를 많이 느꼈다."라고 출연 소감을 밝혔다. 이어 "프로그램이 너무 리얼이라 조심스럽게 참여하게 된다. 진짜 경찰이 아니기에 범인 잡는 데 조심스럽지만 자극적이지 않은 내용으로 형사라는 직업이 잘 보여지는 프로그램이 되길 바란다."라며 많은 지지와 응원을 바라는 말을 전했다.

김민재는 "드라마나 영화는 작품을 준비하는 동안 실제같은 장면을 만들어 가기 위해 다들 노력하는데 '도시경찰'의 경우는 실제 상황이기 때문에 젝 영화 속에 들어와 있는 거더라. 경찰분들의 노고를 직접 보고 겪고, 경찰 수업을 받으면서 이 직업이 쉽게 접근 할 직업이 아니라는 생각이 들더라. 프로그램의 취지에 누가 되지 않을까 걱정이 많다"라고 리얼리티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된 소감을 밝혔다.

‘도시경찰’은 MBC에브리원의 대표 예능 프로그램 ‘시골경찰’을 잇는 경찰 시리즈 리얼 예능프로그램으로 한적한 시골 마을이 아닌 서울의 범죄 현장에 연예인들이 직접 뛰어들어 범죄와의 정면 승부에 나서게 된다. 경찰의 삶과 애환을 함께하면서 진짜 경찰로 거듭나는 '도시경찰'은 매주 월요일 오후 8시 30분 MBC에브리원에서 방송된다.




iMBC 김경희 | 사진 박한별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