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신과의 약속

‘신과의 약속’ “고마워” 오윤아-한채영 ‘화해’

신과의 약속홈페이지 2019-01-12 23:40
‘신과의 약속’ “고마워” 오윤아-한채영 ‘화해’


오윤아와 한채영이 화해했다.



112일 방송된 MBC 주말특별기획드라마 신과의 약속’(극본 홍영희, 연출 윤재문)에서 지영(한채영)은 나경(오윤아)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준서
(남기원)이 돌아오길 초조하게 기다리던 나경은 준서 잘 놀고 있니. 아픈 곳 없고? 이제 그만 우리 준서 보내줘.”라고 말했다. 그 말에 지영은 내일 보낼게.”라면서 나경에게 준서 보내면서 자기가 태어날 걸 기뻐하며 행복한 아이로 자라길 바랐는데, 그렇게 자랐더라.”라고 말했다.


지영은
밝고 건강하게 키워줘서 고맙다.”라며 나경에게 고마워했다. 그 말에 나경은 깜짝 놀라서 나한테..고맙다고 한 거니, 지금?”이라고 되물었다.


그래. 진심이야.”라는 지영에게 나경은 네가 그런 말 할 줄 몰랐어. 너 보면 준서 뺏길까봐 불안하기만 했어.”라며 울먹였다. 지영은 다시 한번 준서 잘 키워줘서 고맙다라고 말하고, 나경은 그런 말 해줘서 고마워라며 눈물 흘렸다.


오랜 앙숙이던 둘 사이가 이렇게 화해하게 되는 걸까
. MBC 주말특별기획드라마 신과의 약속은 매주 토요일 저녁 9시부터 4회 연속 방송된다.






iMBC 김민정 | 화면 캡쳐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