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공복자들

'공복자들' 노홍철 "굶어서 예민해 지는 건 애써 감추려 하지 않는다"

공복자들홈페이지 2018-12-06 12:09
'공복자들' 노홍철 "굶어서 예민해 지는 건 애써 감추려 하지 않는다"
6일 오전 상암동에 위치한 MBC사옥에서는 MBC 신규 예능 프로그램 '공복자들'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김선영, 김지우 PD와 노홍철, 김준현, 유민상, 배명호, 미쓰라, 권다현 등의 출연진이 참석해 기자들의 질문에 답변하였다.


노홍철은 "요즘 재밌는 프로그램이 많지만 이 프로그램에는 정보가 있더라. 저희가 방송해서 했던 간헐적 공복을 실제로 해 봤다는 분들이 많더라. 비록 하루를 굶지만 한끼를 먹을때 먹는것 만으로도 나에게 어마어마한 선물이 된다는 걸 느꼈다. 먹는 것 자체가 아니라 삶에 대한 자세가 달라져서 좋았다."라고 파일럿을 해 보면서 느꼈던 프로그램의 유익함에 대해 이야기 했다.

노홍철은 공복을 하게 되면서 성격이 좀 예민해지는 면이 있었다고 말 하며 "마지막 한시간 직전이 제일 힘들더라. 제작진이 따로 설정을 해 주는 것도 없고 있는 그대로 풀어놔 줘서 촬영을 의식 못한다. 그래서 굶어서 예민해 지는 건 애써 감추려고 하지 않는다. 오히려 그런 모습을 보여주는 것도 방송의 진정성이라 본다."라고 답변했다.

'공복자들'은 쏟아지는 먹거리와 맛집 속에서 한 끼의 진정한 의미를 되찾아줄 리얼 관찰 예능 프로그램으로 오는 12월 7일(금) 밤 8시 50분 첫 방송된다.





iMBC 김경희 | 사진 이미화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