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나쁜형사

‘나쁜형사’ 신하균 vs 김건우, 일촉즉발 맞대면 현장 포착! ‘광기 폭발’

나쁜형사홈페이지 2018-11-29 13:16
‘나쁜형사’ 신하균 vs 김건우, 일촉즉발 맞대면 현장 포착! ‘광기 폭발’
‘나쁜형사’가 절대 만나서는 안 될 두 사람, 신하균과 김건우의 맞대면 현장을 공개했다.


오는 12월 3일 첫 방송을 앞두고 베일을 벗을수록 궁금증을 증폭시키는 MBC 새 월화드라마 ‘나쁜형사’(극본 허준우, 강이헌 Ⅰ연출 김대진, 이동현)가 형사와 연쇄살인마로 맞닥뜨린 신하균과 김건우의 일촉즉발 상황을 포착했다.

‘연쇄살인마보다 더 독한 형사와 연쇄살인마보다 더 위험한 천재 사이코패스의 아슬아슬한 공조수사를 그린 범죄 드라마 ‘나쁜형사’는 첫 방송까지 단 4일만을 남겨두고 있는 가운데 드라마를 향한 관심과 기대는 나날이 더욱 고조되고 있는 상황이다.

무엇보다 한 시도 눈을 뗄 수 없게 만드는 최강의 몰입도를 자랑하는 대본과 캐릭터와의 완벽한 싱크로율을 자랑하는 캐스팅, 그리고 범죄물 장르의 특성을 더욱 돋보이게 만들어줄 김대진 PD 특유의 힘 있는 연출까지 완벽한 하모니를 이루고 있는 ‘나쁜형사’는 2018년 대미를 장식할 가장 강렬하고 스타일리시한 범죄 드라마의 탄생을 예고한다.

이 가운데 공개된 스틸은 신하균과 김건우의 한 치의 물러섬 없는 맞대면 현장을 담아내고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왠지 모르게 섬뜩함이 느껴지는 공간에서 분노와 증오로 이글거리는 눈빛을 주고 받고 있는 두 남자는 스틸 컷을 보는 것 만으로도 살벌한 분위기를 고스란히 전달하며 소름을 유발한다. 서로를 향한 눈빛은 분노를 가득 남고 있지만, 표정에서는 그 어떤 속내도 읽을 수 없는 포커페이스를 유지하고 있는 신하균과 김건우는 기존의 통념을 완벽히 깨는, ‘나쁜형사’에서만 볼 수 있는 형사와 살인마의 대결을 펼칠 것으로 보인다.

특히, 공개된 스틸 컷에서 신하균은 ‘범인은 무슨 짓을 해서라도 무조건 잡는다’를 철칙으로 삼는 나쁜형사에 걸맞은 강력한 포스를 내뿜고 있는 것은 물론, 연쇄살인마 김건우를 잡고야 말겠다는 광기의 집념까지 전달되고 있어 눈길을 끈다. 반면, 사상 최악의 연쇄살인마로 분해 시청자들의 분노를 끊임없이 유발할 예정인 김건우는 신하균을 도발하는 표정과 그 어떤 감정도 느껴지지 않는 눈빛만으로도 주체할 수 없는 광기의 살인 본능이 엿보여 그의 소름 끼치는 변신에 대한 기대를 증폭시킨다. 무엇보다 한 합도 밀리지 않은 채 서로 주도권을 주고받는 듯 보이는 신하균과 김건우는 ‘나쁜형사’를 통해 두 캐릭터의 숨 막히는 대결과 압도적인 연기력을 제대로 뽐낼 예정이다.

한편, MBC 새 월화드라마 ‘나쁜형사’는 ‘배드파파’ 후속으로 오는 12월 3일부터 매주 월, 화 밤 10시에 방송된다.

네티즌들은 각종 SNS와 포털 사이트를 통해 “믿고 보는 신하균 드라마”, “신하균-김건우 연기 대결 기대되네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iMBC 김혜영 | 사진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