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수목드라마

송혜교X박보검 '남자친구', 韓 드라마 최초 쿠바 로케이션 촬영! 감각적인 영상 예고

수목드라마홈페이지 2018-11-20 10:13
송혜교X박보검 '남자친구', 韓 드라마 최초 쿠바 로케이션 촬영! 감각적인 영상 예고

국내 드라마 최초로 쿠바에서 로케이션 촬영을 진행한 tvN 새 수목드라마 ‘남자친구’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오는 28일 밤 9시 30분 첫 방송 예정인 tvN 새 수목드라마 ‘남자친구’(극본 유영아/연출 박신우/제작 본팩토리)는 한번도 자신이 선택한 삶을 살아보지 못한 수현(송혜교 분)과 자유롭고 맑은 영혼 진혁(박보검 분)의 우연한 만남으로 시작된 설레는 감성멜로 드라마.



‘남자친구’가 한국 드라마 중 최초로 쿠바 로케이션 촬영을 진행해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극중 담담한 수현이 진혁을 만나서 경험하는 과정들을 표현하기에 쿠바가 가지고 있는 빈티지한 공간와 화려한 색감, 아날로그 감성들이 적합하다고 판단한 제작진은 로케이션 장소를 쿠바로 확정하고 촬영 준비에 돌입했다. 이에 지난 9월 말부터 약 한 달여간 쿠바 아바나에서 ‘남자친구’의 로케이션 촬영이 진행됐으며, 배우 송혜교-박보검 등이 함께했다고 해 아직 국내 드라마에서 보여주지 못한 이국적이고 새로운 모습들이 보여질 것으로 기대감을 자아낸다.


특히 쿠바는 아름다운 풍광은 물론 옛모습 그대로 남아있는 건물들과 거리들, 올드카들의 색감 등이 특유의 분위기를 만들어내는 나라. 또한 쿠바 아바나의 말레콘 비치는 물론, 모로요새-내셔널 호텔 등 유서 깊은 장소에서 촬영이 진행됐다고 전해져, 유럽과 남미의 분위기를 모두 느낄 수 있을 것으로 기대감이 고조된다. 이에 박신우 감독의 연출과 김천석 촬영 감독의 시너지가 더해져 감각적인 영상을 선보일 예정. 무엇보다 앞서 쿠바에서 만난 송혜교-박보검의 모습이 담긴 포스터와 예고 영상 등이 공개돼 화제를 불러일으킨 바, 아름다운 쿠바를 배경으로 마법 같은 첫 만남을 갖게 되는 송혜교-박보검에 기대를 더욱 높이고 있다.


‘남자친구’ 제작진은 “쿠바는 촬영 허가가 쉽지 않은 곳이라서 오랫동안 공을 들였다. 아름다운 장면을 탄생시키기 위해 남미의 태양 아래서 한마음 한 뜻으로 뭉친 모든 배우들과 스태프들 덕분에 보기만 해도 설레는 장면들이 탄생해 만족스럽다”며 “쿠바인들의 흥겨움과 미적 요소들이 드라마 곳곳에 표현될 예정이니, 이국적이고 아름다운 쿠바의 모습으로 채워질 ‘남자친구’ 본 방송에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tvN 새 수목드라마 ‘남자친구’는 배우 송혜교-박보검과 영화 ‘7번 방의 선물’, ‘국가대표2’의 각색, 드라마 ‘딴따라’의 극본을 맡았던 실력파 유영아 작가와 드라마 ‘질투의 화신’, ‘엔젤아이즈’로 감각적인 연출력을 인정받은 박신우 감독이 의기투합한 작품. 오는 28일 밤 9시 30분에 첫 방송될 예정이다.




iMBC 김미정 | 사진 tvN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