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숨바꼭질

‘숨바꼭질’ “나랑 죽을래?!” 윤다경, 엄현경 살해 시도!

숨바꼭질홈페이지 2018-11-17 23:17
‘숨바꼭질’ “나랑 죽을래?!” 윤다경, 엄현경 살해 시도!


윤다경이 엄현경과의 동반 자살을 꾀했다.



1117일 방송된 MBC 주말특별기획 숨바꼭질’(극본 설경은, 연출 신용휘)에서 김실장(윤다경)은 민수아(엄현경)에게 모든 진실을 알렸다.


한강 다리 위에서 망연하게 서있던 수아는 나란히 선 김실장을 알아봤다
. 김실장은 신이 나한테 마지막 기회를 준 것 같네. 아가씨를 여기서 만나다니.”라며 차에 태웠다.


설마 아까 거기서 뛰어내리려던 거 아니죠?”라며 수아가 이상하게 여기자 김실장은 아가씨는요?”라고 되물었다. “그럴 마음이 없던 건 아니었어요.”라는 수아 말에 김실장은 그럼 나랑 죽을래요? 살기 싫으면 죽어야지!”라며 차를 미친 듯이 몰았다.


간신히 차에서 빠져나와 달아나는 수아를 잡은 김실장은
민수아! 내가 하는 말 똑똑히 들어! 네 할머니 죽이려고 했어. 실패했지만.”이라며 숨겨진 진실을 밝혔다. “나해금이 네 엄마 액받이로 날 데려왔어. 채린이도! 그렇게 네 집에 들어온 거야. 네 액받이로!”라는 김실장의 말에 수아는 충격받았다.


미안하다며 사과하는 수아 말에 김실장은 그녀를 놓아줬다
. MBC 주말특별기획 숨바꼭질48회를 마지막으로 종영한다. 후속작으로는 한 채영, 배수빈 주연의 신과의 약속1124일부터 방송된다.





iMBC 김민정 | 화면 캡쳐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