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대장금이 보고있다

‘대장금이 보고 있다’ 권유리, 신동욱 호의→사랑으로 착각! 귀여운 상상 ‘웃음 유발’

대장금이 보고있다홈페이지 2018-11-09 12:14
‘대장금이 보고 있다’ 권유리, 신동욱 호의→사랑으로 착각! 귀여운 상상 ‘웃음 유발’
‘대장금이 보고 있다’ 권유리(소녀시대 유리)가 귀여운 상상으로 웃음을 유발했다.


권유리가 영업팀 신입사원 복승아 역을 맡아 출연 중인 MBC 예능 드라마 ‘대장금이 보고 있다(연출 선혜윤, 오미경)’의 지난 8일 방송분에서는 사수인 한산해(신동욱 분)의 호의를 사랑으로 착각, 그의 행동 하나 하나에 의미를 부여하는 복승아의 모습이 눈길을 끌었다.

복승아는 한산해가 주말에 외근하자는 것을 데이트 제안으로 오해하는가 하면, 그가 펜션을 잡자 다양한 상상의 나래를 펼쳤으며, 방송 말미에는 맥주를 들이키고 한산해의 진심을 캐묻고 취중 고백까지 하는 내용이 담겨 다음 회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특히 권유리는 ‘신 먹방 여신’답게 해물탕을 맛있게 먹은 후 노래를 통해 생동감 넘치는 맛표현을 해 극에 활력을 불어넣었으며, 엉뚱한 행동들은 물론 술 취한 연기까지 사랑스럽게 그려내 좋은 반응을 얻었다.

또한 권유리는 ‘대장금이 보고 있다’의 복승아 역뿐만 아니라 넷플릭스에서 전편 공개된 ‘마음의 소리 리부트’ 시즌1에서 애봉 역을 맡아 색다른 매력을 선사하고 있으며, 채널A 예능 프로그램 ‘지붕 위의 막걸리’까지 다채로운 활동으로 스펙트럼을 넓혀 맹활약하고 있다.

한편, ‘대장금이 보고 있다’는 오로지 먹는 게 낙이고, 먹기 위해 사는 삼남매의 로맨스도 뿜뿜하고, 침샘까지 뿜뿜하는 먹부림 드라마로 매주 목요일 밤 11시 10분 MBC에서 방송된다.

네티즌들은 각종 SNS와 포털 사이트를 통해 “유리 때문에 드라마 봄. 사랑스럽고 연기도 잘하고. 일주일에 한 번만 하는 게 너무 아쉽다”, “드라마가 미생 같아서 재미있다”, “유리 실제 성격이랑 잘 맞는 듯” 등의 반응을 보였다.


iMBC 김혜영 | MBC 화면캡처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