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월화드라마

‘뷰티 인사이드’ 반대라서 더 끌리나? 이다희X안재현, 위험한 동거 시작

월화드라마홈페이지 2018-10-21 11:39
‘뷰티 인사이드’ 반대라서 더 끌리나? 이다희X안재현, 위험한 동거 시작
이다희와 안재현이 극과 극 케미로 설렘 부스터에 시동을 제대로 걸었다.


JTBC 월화드라마 ‘뷰티 인사이드’(연출 송현욱, 극본 임메아리, 제작 스튜디오 앤 뉴, 용필름) 측은 21일, 위험한 동거(?)를 시작한 강사라(이다희 분)와 류은호(안재현 분)의 달콤한 모먼트를 공개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한세계(서현진 분)와 서도재(이민기 분)의 ‘관제탑 키스’로 로맨스에 불을 지핀 ‘뷰티 인사이드’는 자체 최고 시청률을 다시 경신하는 등 뜨거운 반응을 불러 모으고 있다. 진짜인지 가짜인지 아리송한 공개 데이트로 가까워진 한세계와 서도재는 마침내 로맨틱 입맞춤으로 마법 같은 로맨스의 포문을 열었다. 오직 서로에게만 진짜 얼굴을 내보이는 두 사람의 모습이 뭉클하면서도 짜릿한 설렘을 선사하고 있다. 여기에 강사라와 류은호도 심상치 않은 인연을 이어가며 호기심을 자극한다. 강사라의 집에서 출장 가사도우미로 일하던 류은호가 값비싼 샹들리에를 깨뜨렸고, 그 빚을 갚기 위해 입주 도우미를 자청하면서 위험한 동거를 시작하게 된 것.

공개된 사진은 예상과 사뭇 다른 분위기로 궁금증을 높인다. 피곤하고 지친 모습이 역력한 강사라는 소파에 눈을 감고 쓰러져 있다. 힘들어 보이는 그에게 세상 다정한 얼굴로 화장솜을 올려주는 사람은 다름 아닌 류은호. 얼굴뿐만 아니라 마음까지 깨끗해질 것 같은 힐링남 류은호의 모습이 설렘을 유발한다. 무엇보다 타인에게 냉정하고 차가운 강사라가 얼굴을 내맡긴 채 편안하게 누워있는 모습은 호기심을 더욱 자극한다. 무슨 일이든 퍼펙트하게 해내는 류은호의 ‘고용주 한정’ 다정美는 야망을 실현하기 위해 늘 긴장하고 살아왔던 강사라 마저 무장해제시킨다. 예상치 못한 달달한 분위기 속에서 펼쳐지는 위험한 동거가 두 사람의 관계에 어떤 변화를 가져올지 궁금증을 더한다.

이번 주 방송에서는 ‘극과 극’의 강사라와 류은호가 가까워지는 모습이 그려진다. 차갑고 도도한 강사라와 한없이 해맑은 무공해남 류은호가 어떻게 서로의 일상에 스며들지 궁금증을 증폭한다.

스틸컷을 본 네티즌들은 “너무 설렌다”, “내일만 기다린다”, “작가님 제발 은호 신부 안 하고 연애하게 해 주세요”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뷰티 인사이드’는 매주 월, 화요일 밤 9시 30분 JTBC에서 방송된다.


iMBC 백아영 | 사진제공= 스튜디오 앤 뉴, 용필름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