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월화드라마

‘이몽’ 윤종화, 일본인 의사 ‘이시다’ 역 캐스팅··· 유지태X이요원과 연기 호흡

월화드라마홈페이지 2018-10-18 14:27
‘이몽’ 윤종화, 일본인 의사 ‘이시다’ 역 캐스팅··· 유지태X이요원과 연기 호흡
배우 윤종화가 드라마 ‘이몽’에 캐스팅됐다.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기획된 드라마 ‘이몽’에서 극중 ‘이시다’ 역에 배우 윤종화가 캐스팅을 확정지으며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드라마 '이브의 사랑', '따뜻한 말 한마디'를 비롯해 영화 '강남1970' 등에 출연하여 심도 깊은 연기력을 선보였던 배우 윤종화가 MBC 대작 드라마 '이몽'에 합류하게 되면서 어떤 캐릭터로 시청자들의 주목을 이끌어 낼 지 시선이 집중되고 있다.

배우 윤종화가 캐스팅된 ‘이몽’은 일제강점기를 배경으로 하며 경성과 만주 그리고 중국 상해에서 펼쳐지는 이야기를 담은 첩보 멜로 드라마로, 일본인에게 양육된 조선인 외과 의사가 상해 임시정부의 첩보요원이 되어 태평양 전쟁의 회오리 속에서 활약을 펼치는 내용의 시대극이다.

특히 극 중 윤종화는 우생학에 심취한 조선총독부병원 외과 과장 ‘이시다 시미즈’로 분해 극에 팽팽한 긴장감을 더 할 것으로 보여 배우 윤종화의 연기력에 많은 시청자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이에 HB 엔터테인먼트 측은 “윤종화 배우가 대작 드라마인 ‘이몽’에 캐스팅 되어 다양한 준비를 하고 있다”며 “캐릭터와 혼연일체가 되어 깊이 있는 연기를 펼칠 예정인 만큼 많은 기대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배우 윤종화가 출연하는 대작 드라마 '이몽'은 유지태, 이요원 등의 쟁쟁한 배우들이 출연을 확정 지었으며 2019년 MBC를 통해 방영될 예정이다.


iMBC 김혜영 | 사진 HB 엔터테인먼트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