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나 혼자 산다

'나 혼자 산다' 이시언, '관악산 청설모'로 변신... 한 시간만에 정상 도착

나 혼자 산다홈페이지 2018-10-06 13:46
'나 혼자 산다' 이시언, '관악산 청설모'로 변신... 한 시간만에 정상 도착
배우 이시언이 프로 자연인으로 변신, 다양한 모습으로 안방극장의 웃음 버튼을 책임졌다.


어제(5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 이시언은 특별한 피서를 위해 관악산으로 떠나 유쾌한 일탈을 즐겼다. 그동안 드라마 ‘플레이어’ 촬영에 한창이었던 그에게 주어진 잠깐의 휴식 시간은 그에게도, 안방극장에도 시원한 에너지를 불어넣었다.

이날 방송에서는 ‘나 혼자 산다’의 대표 요똥(요리 똥멍청이)으로 망한 전복죽과 와인 불쇼 등 다양한 활약(?)을 펼쳐왔던 그가 손수 도시락 싸기에 도전하며 모두의 시선을 집중시켰다. 스스로를 ‘유부초밥 장인’이라고 칭하며 자신만만한 모습을 보이던 그는 당당하게 인스턴트 재료를 꺼내 요리에 돌입해 특유의 유머러스함을 제대로 발산했다.

또한 ‘상도동 날다람쥐’에서 ‘관악산 청설모’로 변신을 예고한 이시언은 축지법을 연상케 하는 마법 같은 등반 실력으로 한 시간이 채 지나지도 않아 관악산 정상에 도착했다. 뿐만 아니라 산 정상 바위틈에서 도시락을 먹던 이시언은 자연인으로 변신, 낭떠러지를 별장 삼아 차진 상황극을 펼쳐 안방극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더불어 더위를 식히기 위해 들어간 계곡에서는 요란한 물놀이 대신 고요한 수중 명상으로 마치 물아일체(物我一體)의 경지에 오른 듯 한 한때를 보내기도 했다. 진짜 관악산에 사는 청설모가 된 듯 자연과 하나 된 모습으로 에피소드를 더욱 흥미진진하게 만들었다.

이처럼 그는 재치 만점, 개성폭발 피서기로 색다른 재미와 힐링까지 전하며 금요일 밤 안방극장을 ‘이시언’의 매력으로 가득 채웠다.

이시언의 평범한 듯 특별한 일상이 담긴 MBC ‘나 혼자 산다’는 매주 금요일 밤 11시 15분 방송된다.

iMBC 조은솔 | 화면캡쳐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