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MBC 스페셜

MBC, 추석 특집 2부작 ‘평화의 맛, 고향의 맛’ 다큐멘터리 방송

MBC 스페셜홈페이지 2018-09-21 11:20
MBC, 추석 특집 2부작 ‘평화의 맛, 고향의 맛’ 다큐멘터리 방송
MBC가 추석을 맞아 '특집 2부작' 다큐멘터리를 선보인다.


2018년 9월 18일, 남과 북의 정상이 11년 만에 평양에서 다시 만났다. 판문점의 봄이 평양의 가을이 되었다. 누구도 경험해본 적 없는 평화 시대가 우리의 미래가 될 수 있을까. MBC는 추석을 맞아 1부 '평화의 맛'과 2부 '고향의 맛' 특집 2부작 다큐멘터리를 편성했다.

남북정상회담 특집 1부 '평화의 맛'

불과 일 년 전 남북미 관계는 최악의 상황을 맞고 있었다. 하지만 올해 2월, 평창 동계올림픽을 계기로 모든 것은 급반전 된다. 드디어 한반도에도 훈풍이 불기 시작했다. 2018년 한 해, 우리는 벌써 세 번의 남북정상회담과 최초의 북미정상회담을 목격했다.

급변하는 한반도 정세 속에서도 우리는 언제나 평화의 맛을 상상하며 냉면을 먹었다. 2018 남북정상회담을 거치며 한민족의 음식을 넘어 전 세대를 아우르는 소울푸드(soul food)로 자리 잡은 냉면. 그 평화의 맛을 통해 지난 일 년을 되짚어보고 한반도의 새로운 미래를 준비한다.

추석 특집 2부 '고향의 맛'

이산과 실향의 맛은 여전히 전국 곳곳에 남아있다. 속초 청호동 모래톱에 정착한 함경도 실향민과 ‘정감록’ 하나만 믿고 경상북도 영주시 풍기읍으로 온 피난민들이 있다.

이들은 모두 고향의 음식을 통해 새로운 삶을 살아냈고, 주어진 시련을 극복했다. 그들의 음식은 실향에 대한 슬픔을 넘어서 이제 우리 곁으로 왔다. 느긋하고 진하게 우리의 삶에 스며든 고향의 맛을 통해 다시 한 번 남북한 한민족의 정체성과 더불어 살아갈 수 있는 믿음을 확인한다.

특집 2부작 다큐멘터리는 추석 당일인 9월 24일(월) 오전 8시 30분, 다음날 25일(화) 오전 8시 25분에 방송된다.


iMBC 김혜영 | 사진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