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선을 넘는 녀석들

‘선녀들’ 블레드 호수 탐사! 설민석, “역대 방문했던 곳 중 가장 아름답다” 극찬

선을 넘는 녀석들홈페이지 2018-09-13 08:37
‘선녀들’ 블레드 호수 탐사! 설민석, “역대 방문했던 곳 중 가장 아름답다” 극찬
‘선을 넘는 녀석들’ 김구라-설민석-유병재-걸스데이 유라가 ‘하이패스 급’ 선 넘기를 하는 장면이 포착됐다. 이들은 ‘이탈리아-슬로베니아’ 편 탐사를 마지막으로 6개월간의 대장정을 마무리한다고 전해져 이목을 집중시킨다.


오는 14일 금요일 밤 방송되는 MBC 탐사 예능 ‘선을 넘는 녀석들’(기획 박현석 / 연출 정윤정 오미경 / 이하 ‘선녀들’) 20회에서는 김구라-설민석-유병재-걸스데이 유라가 이탈리아와 슬로베니아의 역사-문화-경치를 들여다보는 여정이 예고돼 있다.

이번 주 선녀들은 이탈리아의 국경도시 트리에스테에서 85년의 전통을 자랑하는 커피 명가의 1호점 카페를 찾아 신개념 커피 탐사를 선보인다. 이들은 에스프레소 머신을 개발한 창업주의 가게에서 뛰어난 풍미를 자랑하는 이탈리아 에스프레소의 매력을 생생하게 전달할 예정으로 기대를 모은다.

또한 선녀들은 이탈리아-슬로베니아의 국경선을 넘는다. 솅겐 조약으로 인해 ‘하이패스 급’ 국경 넘기를 하게 된 이들은 유쾌 발랄한 국경 넘기 퍼레이드를 선보인다고 전해져 시청자에 색다른 볼거리와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제작진에 따르면 선녀들은 이탈리아-슬로베니아 국경선을 사이에 두고 봅슬레이 탑승을 연상케 하는 인증샷을 찍는가 하면 유라는 “신기하다. 오른발은 슬로베니아, 왼발은 이탈리아에 있다”고 국경선 위에서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자아낸다.

그런가 하면 선녀들은 이탈리아 반도에서 발칸 반도로 ‘반도 이동’을 한 뒤 발칸 반도에서 일어난 전쟁의 역사를 짚어볼 예정으로 시청자에 지적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여정에서 선녀들은 ‘알프스의 눈동자’라고도 불리는 블레드 호수를 방문해 아름다움의 극치를 안방 시청자에 선사할 예정인 가운데 설민석은 “역대 선녀들이 방문했던 곳 중 가장 아름답다”고 극찬했다고 전해져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탈리아-슬로베니아의 역대급 국경 넘기 퍼포먼스와 역사-문화-경치 쓰리 콤보로 꽉 찬 탐사를 선보일 선녀들의 마지막 대장정은 오는 14일 금요일 밤 9시 50분에 방송되는 ‘선을 넘는 녀석들’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네티즌들은 각종 SNS와 포털 사이트를 통해 "마지막 탐사라니 아쉽다", "블레드 호수 진짜 아름답다", "재미와 감동이 있는 유익한 프로그램" 등의 반응을 보였다.


iMBC 김혜영 | 사진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