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금토드라마

‘제3의 매력’ 서강준-이솜, 촬영 위해 포르투갈로 출국 “연애의 사계절 그린다”

금토드라마홈페이지 2018-08-30 16:43
‘제3의 매력’ 서강준-이솜, 촬영 위해 포르투갈로 출국 “연애의 사계절 그린다”
‘제3의 매력’ 서강준과 이솜이 오늘(30일), 촬영차 포르투갈로 출국한다.


JTBC 새 금토드라마 ‘제3의 매력’(극본 박희권·박은영, 연출 표민수, 제작 이매진아시아, JYP픽쳐스)은 특별하지 않지만 내 눈에는 반짝거리는 서로의 ‘제3의 매력’에 빠진 두 남녀, 온준영(서강준)과 이영재(이솜)가 스물의 봄, 스물일곱의 여름, 서른둘의 가을과 겨울을 함께 통과하는 연애의 사계절을 그릴 12년의 연애 대서사시.

극 중 서강준과 이솜은 모든 것이 서툴지만 새롭고, 그래서 더욱 설레는 스물의 봄날 처음 만나 서로를 향한 풋풋한 감정을 쌓아나갈 예정이다. 특히 어떤 일이든 계획대로 실행되어야만 직성이 풀리는 모범생 준영, 그와 반대로 즉흥적이고 감정적인 영재는 달라서 재밌고 특별한 두 사람의 이야기로 올가을을 물들일 예정이다.

제작진은 “서강준과 이솜이 ‘제3의 매력’ 촬영을 위해 포르투갈로 출국한다. 포르투갈의 아름답고 이국적인 풍광을 배경으로 준영과 영재의 이야기를 섬세하게 담아내려 한다”고 설명하며 “‘제3의 매력’ 첫 방송을 위해 다함께 열심히 촬영하고 있다.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제3의 매력’은 영화 ‘감기’의 박희권 작가와 영화 ‘멋진 하루’의 박은영 작가가 공동 집필하며, 드라마 ‘풀하우스’, ‘그들이 사는 세상’, ‘호구의 사랑’, ‘프로듀사’의 표민수 PD가 연출을 맡는다. 인기리에 방영 중인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후속으로 오는 9월 JTBC에서 방송될 예정이다.

네티즌들은 각종 SNS와 포털 사이트를 통해 “서강준이랑 박규영이랑 남매로 나오네. 대박이다. 진짜 둘이 닮음”, “남신을 잊지 못하겠네요~ 제3의 매력에서도 기대할게요”, “솜이 누나 파이팅!” 등의 반응을 보였다.


iMBC 김혜영 | 사진 이매진아시아, JYP픽쳐스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