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2018 아시안게임

‘2018 아시안게임’ 여자 축구 결승 좌절··· MBC, 분당 최고 시청률 8.5% 기록

2018 아시안게임홈페이지 2018-08-29 07:52
‘2018 아시안게임’ 여자 축구 결승 좌절··· MBC, 분당 최고 시청률 8.5% 기록
어제(28일)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여자 축구 준결승전에서 대한민국은 우승 후보 일본에게 2-1로 안타깝게 패하면서 결승 진출이 좌절됐다.


1-1로 동점을 이루고 있던 후반 40분경 임선주 선수의 자책골로 2-1로 리드를 당하자, 현장에서 중계를 하고 있던 MBC 축구 서형욱 해설위원은 “아직 끝난 거 아닙니다.”라고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고, 함께하던 김나진 캐스터도 “아직 5분의 시간이 남아있고 잘 활용했으면 좋겠습니다.”고 선전을 기원했다.

결국 2-1로 일본의 승리가 결정되자 서형욱 해설위원은 “우리가 충분히 이길 수 있는 경기를 보여줬는데 안타깝습니다.”라며 아쉬움을 감추지 못했고, “일본을 전혀 두려워하지 않는 팀이란 걸 보여줬습니다.”며 한국 팀의 전력을 평가했다.

한편, MBC의 여자 축구 준결승전은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 코리아에 따르면 수도권 기준으로 2049 시청률을 1.3% 기록해 동시간대 1위를 기록했으며, 분당 최고 시청률은 8.5%까지 기록된 것으로 조사됐다.

네티즌들은 각종 SNS와 포털 사이트를 통해 “다들 수고하셨어요. 끝까지 파이팅입니다”, “동메달 꼭 따자!”, “이민아 진짜 열심히 하더라” 등의 반응을 보였다.


iMBC 김혜영 | MBC 화면캡처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