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선을 넘는 녀석들

‘선녀들’ 김구라 “솔비야, 네가 세상에서 제일 예뻐!” 고백한 사연은?

선을 넘는 녀석들홈페이지 2018-08-17 17:02
‘선녀들’ 김구라 “솔비야, 네가 세상에서 제일 예뻐!” 고백한 사연은?
‘선을 넘는 녀석들’ 김구라가 이탈리아 피렌체에서 뜻밖의 닮은 꼴 캐릭터를 찾았다. 알고 보니 그의 이름 ‘구라’와 싱크로율 100%인 ‘피노키오’로 변신했다고 전해져 그의 변신한 모습에 궁금증을 모은다.


오늘(17일) 밤 방송되는 MBC 탐사 예능 ‘선을 넘는 녀석들’(기획 박현석 / 연출 정윤정 오미경 / 이하 ‘선녀들’) 17회는 김구라-설민석-솔비-걸스데이 유라가 이탈리아 르네상스 역사 여행을 떠나는 이탈리아-슬로베니아 편 첫 번째 여정이 펼쳐진다.

김구라는 설민석-솔비-걸스데이 유라와 함께 이탈리아 피렌체 거리를 걷고 있던 중이었다고 전해진다.

제작진에 따르면 김구라는 선녀들과 함께 피렌체 거리 한 곳에 놓인 피노키오 판넬을 우연히 발견했다. 포토그래퍼를 자처한 솔비가 인증샷을 찍어주겠다며 자처했고, 김구라는 자신의 이름이 피노키오와 연관성이 있다며 흔쾌히 피노키오로 변신해 모두를 폭소케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특히 김구라는 여기서 그치지 않고, 피노키오로 변신한 뒤 솔비에게 “솔비야, 네가 세상에서 제일 예뻐”라고 재치 넘치는 ‘구라’ 멘트까지 던지며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낼 예정이다.


그런가 하면 김구라는 피렌체의 한 식당에서 한국과 이탈리아의 스포츠 역사를 단박에 정리하는 등 역사 분야가 업그레이드된 ‘구라 사전’의 면모를 뽐내기도 했다는 전언.

또한, 김구라는 미켈란젤로의 대표 작품인 다비드상의 실물을 영접하고는 감동 브레이커 답지 않은 폭풍 감탄사를 쏟아냈다고 전해져 그를 감동시킨 다비드상의 실물은 어떨지 이목을 집중시킨다.

피노키오가 탄생한 피렌체에서 깜짝 피노키오로 변신할 김구라의 모습은 오늘(17일) 밤 9시 50분에 방송되는 ‘선을 넘는 녀석들’을 통해 공개된다.

한편, 네티즌들은 각종 SNS와 포털 사이트를 통해 “‘선녀들’ 너무 재밌어요. 역사 공부는 덤~”, “시즌2 꼭 해주세요!”, “김구라-솔비 계속 엮이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iMBC 김혜영 | 사진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