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선을 넘는 녀석들

‘선을 넘는 녀석들’ 솔비-걸스데이 유라 합류! 이탈리아 피렌체 출격

선을 넘는 녀석들홈페이지 2018-08-16 08:18
‘선을 넘는 녀석들’ 솔비-걸스데이 유라 합류! 이탈리아 피렌체 출격
‘선을 넘는 녀석들’ 김구라-설민석-솔비-걸스데이 유라가 피렌체를 물들인 두 천재 화가를 찾아 떠난다. 이들은 이탈리아 르네상스 시대로 돌아가 역사 여행을 할 예정으로 예술의 향연을 예고해 관심을 모은다.


오는 17일 금요일 밤 방송되는 MBC 탐사 예능 ‘선을 넘는 녀석들’(기획 박현석 / 연출 정윤정 오미경 / 이하 ‘선녀들’) 17회에서는 김구라-설민석-솔비-걸스데이 유라가 이탈리아 피렌체로 출격해 이탈리아-슬로베니아 편 첫 번째 여정을 시작한다.

이번 탐사에는 ‘로마공주’ 솔비와 ‘흥 바이러스’ 걸스데이 유라가 새롭게 합류한다. 유라는 첫 등장부터 흥이 넘치는 모습으로 탐사 분위기를 띄우는가 하면 솔비는 이탈리아서 깜짝 합류해 선녀들이 크게 기뻐했다고 전해져 이목을 집중시킨다.

제작진에 따르면 선녀들은 가장 먼저 이탈리아 국민 음식 파스타에 숨겨진 이야기부터 르네상스가 시작된 역사적 배경과 함께 르네상스 시대를 주도했던 메디치 가문에 대한 이야기까지 나눌 예정으로 지적 흥미를 한껏 끌어올린다.

특히 솔비는 평소 회화 작업과 퍼포먼스 공연을 펼치는 아티스트답게 “이탈리아는 완전 영감의 도시예요”라고 말했다고 전해져 예술의 도시 피렌체 탐사에 더욱 기대를 자아낸다.


또한 선녀들은 르네상스 시대를 엿볼 수 있는 다양한 조각상이 눈길을 끄는 시뇨리아 광장을 방문한다. 이들은 르네상스의 정취가 묻어나는 이 곳에서 피렌체의 두 거장 레오나르도 다 빈치와 미켈란젤로가 세기의 대결을 펼칠 뻔 했던 흥미진진한 이야기에 놀라워했다는 후문.

그런가 하면 선녀들은 ‘신곡’을 쓴 대문호 단테의 첫 사랑 이야기가 전해지는 베키오 다리를 직접 찾아가 그의 애절한 사랑 이야기와 세상을 바꾼 그의 작품 ‘신곡’을 들여다보는 예술 탐사로 또 한번 시선을 강탈할 것으로 보인다.

김구라-설민석-솔비-걸스데이 유라가 이탈리아 피렌체에서 예술과 역사의 특급 컬래버를 선보일 이탈리아 르네상스 역사 여행은 오는 17일 금요일 밤 9시 50분에 방송되는 ‘선을 넘는 녀석들’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네티즌들은 각종 SNS와 포털 사이트를 통해 “여행 예능에 먹방 교양까지 다 있어서 재밌게 보고 있습니다”, “진짜 너무 유익하고 좋은 프로그램이에요. 시즌2 가즈아!” 등의 반응을 보였다.


iMBC 김혜영 | 사진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