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예능

'거기가 어딘데??' 배정남, 상식 파괴 리더십에 대원들은 '폭소'

예능홈페이지 2018-08-04 12:47
'거기가 어딘데??' 배정남, 상식 파괴 리더십에 대원들은 '폭소'
거기가 어딘데??’ 배정남이 스코틀랜드 탐험 첫날부터 상식을 파괴하는 리더십과 뜻밖의 낭만적인 감수성을 선보이며, 예측할 수 없는 매력의 2대 탐험대장 ‘배대장’의 탄생을 알렸다.


지난 3일 방송된 KBS2 탐험중계방송 ‘거기가 어딘데??’(연출 유호진/ 작가 정선영/ 제작 몬스터 유니온) 8회에서는 탐험대 지진희-차태현-조세호-배정남이 스코틀랜드 스카이섬 2박 3일 탐험의 본격적인 첫 발을 내딛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 가운데 초대 탐험대장인 지진희에 이어 2대 탐험대장을 맡은 배정남이 ‘지대장’과는 180도 다른 ‘배대장’의 모습으로 시청자들에게 신선한 웃음을 선사했다.

이날 본격적인 탐험을 시작하기에 앞서 조세호는 탐험대장 배정남에게 “뭐라고 불러 드리는 게 좋냐?”고 물었고 배정남은 “편하게 하이소. 배선생(이라고 불러달라)”며 시작부터 남다른 탐험대장의 탄생을 예고했다. 이어 본격적인 탐험을 위해 출발지에 선 배정남은 깨알같이 ‘캡틴’이라고 적힌 캡 모자를 쓰고 등장해 조세호의 레이더 망에 걸렸다. 배정남이 그 동안 탐험대장은 부담스러운 직책이라며 강력하게 거부해온 상황. 이에 조세호는 ‘배정남이 탐험대장에 뽑힌 직후에 한남동에서 파티를 했다는 소문이 사실’이라며 짓궂게 놀려 웃음을 자아냈다.

곧이어 배정남은 “일단 즐기면서 가 봅시다. 가는 길이 곧 길이오!”라며 당당한 출사표를 던지며 자못 듬직한 모습을 드러냈다. 그러나 얼마 못 가 “아 오네. 어깨 오네”라며 몸에 이상신호가 오기 시작했음을 고백했고, 대장이 되어서도 변치 않는 체력구멍 클래스에 지진희는 “벌써 와? 우와 이거 데자뷰다 데자뷰”라며 웃음을 터뜨렸다. 더욱이 배정남은 해안가 길의 아름다운 경치를 보고는 “이거 계속하다가 트레킹 꽂힐 수도 있겠다. 이러다 제임스 (후퍼) 따라 하는 거 아냐?”라고 여전한 ‘입 탐험러’의 면모를 뽐냈고, 이에 조세호는 “잘은 모르겠지만 너 안 할 것 같아”라며 촌철살인을 해 폭소를 유발했다.

그런가 하면 배정남은 상식을 파괴하는 리더십으로 웃음을 안기기도 했다. 탐험대는 동굴로의 마이크로 탐험 후 점심 식사를 계획했다. 그러나 제작진으로부터 탐험 첫날의 베이스캠프가 불과 2km 밖에 남지 않았다는 정보를 들은 대원들은 아예 베이스캠프까지 가서 식사를 하자는 의견 쪽으로 기울었다. 그러나 이 가운데 배대장은 “묵고 천천히 가자”며 ‘얼마 안 남았으니 쉬었다가 천천히 가자’는 파격적인 결단을 내렸고, 배정남의 상식 밖의 리더십 덕분에 대원들은 티타임까지 즐기는 호사를 누렸다.

이윽고 탐험대는 베이스캠프에 도착했다. 지진희와 배정남은 각각 1인용 텐트를, 그리고 차태현-조세호는 2인용 텐트를 쳐 각자의 베이스캠프를 꾸렸는데, 이 과정에서 배정남은 뜻밖의 아기자기한 취향을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텐트 안에 크리스마스 트리 장식처럼 조명을 설치하는가 하면, 쾌적한 실내 환경을 위해 방향제 설치는 기본에 향까지 피우는 등 인테리어에 열을 올린 것. 급기야 텐트 속에서 쥐포까지 구워먹는 낭만파의 면모를 보여 흥미를 한껏 자극했다. 이처럼 탐험 첫날부터 종잡을 수 없는 매력을 선보인 배정남이 앞으로 어떻게 팀원들을 이끌어갈지 궁금증이 수직 상승한다.

한편 스코틀랜드 탐험 첫 편은 ‘더위 가고 추위 왔다’라고 해도 과언 아닐 정도로 오만의 아라비아 사막 탐험과는 정반대의 재미를 선사했다. 초원, 해안, 숲길 등 푸르른 자연 경관은 눈을 시원하게 만들어줄 정도였고, 소와 말부터 시작해 갖가지 야생화 등 동식물들은 풍부한 재미를 선사했으며, 마이크로 탐험 중 조세호-제임스 후퍼가 즐긴 동굴 속 냉탕 수영은 보는 것 만으로도 온몸에 닭살이 돋을 정도로 짜릿하고 시원한 간접 경험을 선사, 무더위에 지친 안방극장에 선물이 됐다. 그러나 방송 말미에 공개된 다음 주 예고편에서는 비바람을 뚫고 걷는 탐험대의 모습이 그려지며 향후 이들의 여정이 순탄치만은 않은 것을 예상케 했다. 이에 오만 편과는 달리 스코틀랜드 편에서는 어떤 사건 사고들이 기다리고 있을지 또 이들이 탐험 과정 속에서 만난 역경들을 어떻게 헤쳐나갈지 궁금증이 높아진다.

시청자들은 ‘거기가 어딘데??’를 향해 뜨거운 호평을 이어갔다. 네티즌들은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및 SNS에서 “스코틀랜드 편은 눈이 시원해지는 느낌이다! 피서가 따로 없네”, “요새 유일하게 재방, 삼방 챙겨보는 예능입니다! 파이팅”, “스코틀랜드 편도 역시 음악 선곡 최고! 영상 보고 있으니까 힐링이 절로됩니다”, “배대장 웃기네! 살아있네”, “다음 주 예고편 무엇? 오만보다 힘들어 보이는데? 궁금하다” 등의 시청소감을 전했다.

간접체험 탐험예능 KBS 2TV ‘거기가 어딘데??’는 탐험대의 유턴 없는 탐험 생존기를 그린 10부작 ‘탐험중계방송’. 매주 금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iMBC 조은솔 | 화면캡쳐 KBS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