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라디오스타

'라디오스타' 이무송 "아내 노사연, 휴대폰에 '미스코리아'로 저장"

라디오스타홈페이지 2018-07-25 17:11
'라디오스타' 이무송 "아내 노사연, 휴대폰에 '미스코리아'로 저장"

가수 이무송이 ‘라디오스타’를 통해 불법음반협회 회장에게 감사 인사를 받았다는 사실을 밝혀 모두를 놀라게 할 예정이다. 또한 그는 노사연의 영원한 포로일 수밖에 없는 다양한 에피소드를 쏟아내면서 아내 노사연에 대한 애정을 무한대로 뿜어냈다고 전해져 관심과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오늘(25일) 밤 방송될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김구산 / 연출 한영롱)는 대한민국 대표 중년 남편 최수종-이재룡-이무송-홍서범이 출연해 '브라보 마이 와이프' 특집으로 입담과 예능감, 그리고 솔직함으로 큰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이무송은 최근 아내 노사연과 출연한 예능 프로그램으로 인해 솔직한 결혼생활 그대로의 모습을 보여주며 예능 꿈나무로 주목을 받았다.


이무송은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과거 ‘사는게 뭔지’ 활동 당시 걸려온 뜻밖의 전화에 대해 얘기했다. 이무송은 전화를 한 상대가 자신을 불법음반협회 회장이라고 소개했다고 전하면서 “너무 감사하대~ 얼마나 큰 일, 좋은 일 하는지 모르겠다”고 감사인사를 한 이유에 대해 얘기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고.


그런가 하면 이무송은 아내 노사연을 휴대전화에 ‘미스코리아’로 저장해놓고, 노사연은 이무송을 ‘꽃사슴 조련사’로 저장했다고 밝히는 등 애정을 드러냈다. 하지만 모든 재산이 노사연의 명의로 되어있는 사실과 함께 노사연 검열 미발표곡까지 존재한다는 사실이 밝혀지는 등 이무송의 결혼 생활이 속속들이 드러나 모두를 웃음 짓게 했다고.


특히 이무송은 시대를 앞서가는 자신의 패션을 지적하는 노사연으로 인해 옷을 갈아입다 정체성이 흔들린 사연을 고백했는데, 이를 옆에서 찬찬히 듣고 있던 홍서범은 “사육당하고 있는 거야”라며 한 문장으로 총 정리를 해줘 스튜디오가 웃음바다가 됐다는 후문이다.


과연 이무송에게 불법음반협회 회장이 감사 전화를 한 이유는 무엇이었을지, 노사연에게 사육(?)당하는 행복한 남편 이무송의 결혼생활 에피소드는 오늘(25일) 수요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iMBC 김미정 | 사진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