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두부의 의인화

‘두부의 의인화’ 빅스 켄, 자뻑 슈퍼스타 맞춤옷 연기 ‘이목집중’

두부의 의인화홈페이지 2018-07-25 10:54
‘두부의 의인화’ 빅스 켄, 자뻑 슈퍼스타 맞춤옷 연기 ‘이목집중’
빅스 켄이 드라마 ‘두부의 의인화’에서 싱크로율 돋는 캐릭터 표현력으로 극을 풍성하게 만들고 있다.


켄은 올레 tv 모바일과 iMBC 해요TV가 공동 제작 방영하는 첫 번째 웹드라마 ‘두부의 의인화’에서 톱스타 김주헌 역을 맡았다. 조각같은 비주얼을 지녔으나 엉뚱한 자뻑 매력을 가진 인물로 캐릭터를 자연스럽게 표현하며 시청자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대한민국에서 알아주는 슈퍼스타답게 실제 조각같은 비주얼을 제대로 살리며 훈훈한 외모로도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켄이 열연 중인 김주헌은 누구에게나 사랑을 받는 인기 스타지만 연애에는 서투른 순수 매력남 캐릭터다. 일로 만나게 된 방송국PD 백민경(김민경 분)을 극성팬으로 착각할 정도로 자기애와 자부심이 충만한 인물이다. 켄은 극중에서 어디를 가나 무엇을 하나 자신을 향한 대중의 시선이 항상 존재한다고 믿는 슈퍼스타 김주헌 역을 표정부터 외모까지 섬세하면서도 능청스럽게 표현해내며 웃음까지 선사하고 있다.

특히 지난 2012년 그룹 빅스로 데뷔해 메인 보컬리스트로 활약하는 데다 뮤지컬 ‘타이타닉’ ‘햄릿’ 등을 통해 로맨틱 뮤지컬 배우로 활동해온 만큼 간간이 나오는 노래 부르는 장면도 매끄럽게 소화해 눈길을 끌었다.

켄의 완벽한 싱크로율 덕분에 김주헌이 지닌 다양한 면모와 달달한 로맨스 전개가 회를 거듭할수록 자연스럽게 드러날 것으로 기대를 모으면서 켄의 연기 행보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켄은 제12회 대구국제뮤지컬페스티벌(DIMF) 어워즈에서 뮤지컬 ‘햄릿’으로 올해의 신인상을 수상했으며, 매 작품마다 완벽한 캐릭터 연기로 빠른 성장세를 보이며 뮤지컬 차세대 스타로 호평받고 있다. 오랜만에 다시 드라마로 돌아온 켄은 ‘두부의 의인화’를 통해 시청자에게 가슴 설레는 로맨스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세 남녀의 독특한 관계성이 호기심을 자극하는 웹드라마 ‘두부의 의인화’는 총 8부작 웹드라마로 올레 tv 모바일에 선공개된 뒤 iMBC 해요TV와 미니몬 등 온라인 플랫폼을 통해서도 공개될 예정이다.

한편, 네티즌들은 각종 SNS와 포털 사이트를 통해 “켄 극중에서 완전 귀여움 ㅋㅋㅋ”, “연기 진짜 능청스럽게 잘한다”, “애드리브인지 아닌지 구분 안 되는 대사들 너무 재밌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iMBC 김혜영 | 올레 tv 화면캡처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