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시간

'시간' 김정현, "촬영하지 않을 때도 '천수호'로 살아가는 중"

시간홈페이지 2018-07-20 16:28
'시간' 김정현, "촬영하지 않을 때도 '천수호'로 살아가는 중"

20일(금) MBC 새 수목드라마 '시간'의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극중 김정현은 대한민국 재계서열 TOP5에 드는 W그룹 총수의 아들 천수호를 연기한다. 천수호는 예의와 매너 따윈 찾아볼 수 없는 집안 내 골칫덩어리로, 어떤 사건에 휘말리게 되면서 시간을 되돌리고 싶어 하게 되는 인물이다.

처음 맡게 된 재벌 3세 역할에 대해 김정현은 "천수호라는 인물이 어떤 것 때문에 변화하고 성장하는지, 사건을 어떻게 바라보고 해결하는지, 어떤 갈등을 겪고 있는지를 제대로 파악하려고 노력 중이다. 감독님과도 많은 대화를 나눈다"라고 새로운 연기 도전에 대한 소감을 말했다. 이어 "전 작품들과 접점이 없고, 그로써 새로운 역할로 새로운 도전을 할 수 있다는 게 배우에게는 큰 의미를 느끼게 해주는 것 같다. 그리고 작품이 전달하고자 하는 메시지가 너무 좋았다"라며 작품과 역할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상대 배우 서현과의 호흡에 대해서는 "서현은 밝은 배우다. 장면을 만들어가는 것에 있어 이해력이 빠르다. 감독님이 주시는 디렉션을 바로 습득해 매 장면을 풍부하게 만들어준다. 그래서 나 또한 최선의 액션, 리액션을 위해 노력 중이다"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또한, 김정현은 "촬영을 할 때나, 하지 않을 때나 모든 순간을 천수호로 살아가고 있다. 잠잘 때도, 이동할 때도 순간순간 김정현이라는 본래의 모습이 나오는 것을 견제하고 있고, 그 결과가 어떻게 나올지는 모르겠지만 최선을 다할 것이다. 천수호라는 인물이 주는 감정에 전력투구 중이다"라며 감정의 끈을 끝까지 놓지 않으려는 모습을 보였다.


한편, '시간'은 누구에게나 주어진 유일한 시간과 결정적인 매 순간, 각기 다른 선택을 한 네 남녀가 지나간 시간 속에서 엮이는 이야기로 오는 25일(수) 밤 10시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iMBC 인턴기자 김영서 | 사진 이미화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