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이리와 안아줘

'이리와 안아줘' 김경남, 윤종훈에 김서형 살해현장 녹화파일 건네…허준호 검거에 '결정적 단서' 될까

이리와 안아줘 홈페이지 2018-07-11 23:09
'이리와 안아줘' 김경남, 윤종훈에 김서형 살해현장 녹화파일 건네…허준호 검거에 '결정적 단서' 될까


김경남이 윤종훈에게 단서를 전달했다.


11일(수)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이리와 안아줘' 에서는 윤현무(김경남)가 길무원(윤종훈)에게 결정적 단서를 건네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현무는 무원을 찾았다. 현무는 나무를 윤희재보다 더 한 싸이코패스일 지 모른다고 괴물 취급하는 무원에게 자신이 낙원을 습격했던 밤의 이야기를 꺼냈다.

"윤나무 내가 찔렀다. 그때 윤나무 소리도 안 지르더라. 그런 새끼가 어딜봐서 우리 아버지 아들이냐"고 반박했다. 이어 "네 여동생 지켜주겠다고 지 몸 내던진 새끼다"라며 박희영이 살해당할 당시에 영상 파일이 담긴 USB를 건넸다.

방송을 본 시청자들은 "윤현무 짠하다...저 배우도 배운데...맨날 똑같은 옷만 입고..", "무원이랑 현무 분량 적어서 슬퍼요 늘려주세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MBC '이리와 안아줘'는 한 살인사건으로 인해 엇갈린 삶을 살게 된 남녀의 기구한 운명을 그린 드라마로 매주 수,목 밤 10시에 방송된다.



iMBC 최고은 | 화면캡쳐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