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이불 밖은 위험해

'이불 밖은 위험해' 첫 시즌 마무리, 축구 단체 관람을 위한 '집돌이 심야 회동'

이불 밖은 위험해홈페이지 2018-07-09 11:06
'이불 밖은 위험해' 첫 시즌 마무리, 축구 단체 관람을 위한 '집돌이 심야 회동'
오는 12일(목) 방송되는 MBC 예능 프로그램 ‘이불 밖은 위험해’(이하 ‘이불 밖’)에서는 첫 시즌을 마무리할 열 번째 이야기로 축구 관람을 위한 심야 회동이 이뤄진다.



그동안 가장 많은 휴가에 참여했던 로꼬는 이대로 ‘이불 밖’ 공동 휴가가 끝나는 아쉬움에 이이경, NCT 마크, 하이라이트 용준형, 워너원 강다니엘 등 집돌이들과 함께 심야 축구 경기를 관람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축구 경기를 단체로 본다는 설렘에 야식까지 챙겨서 모인 ‘이불 밖’ 멤버들은 즐겨보는 드라마 이야기 등 각자의 근황을 나누느라 시간 가는 줄 몰랐다.

여기에 로꼬의 절친들까지 합세했다. 집에 가면 휴대폰을 비행기 모드로 바꾸고 혼자만의 세계에 빠진다는 래퍼 우원재와 집에서 미드 볼 때가 가장 행복하다며 ‘이불 밖’ 다음 시즌 고정을 노린다는 그레이가 로꼬의 초대로 깜짝 방문했다.



방송에서 쉽게 보기 힘든 두 사람의 등장에 ‘이불 밖’ 멤버들은 놀라 벌어진 입을 다물지 못했지만, 막상 슬리퍼를 신고 편안한 복장으로 나타난 그레이와 우원재는 지금까지 ‘이불 밖’ 휴가를 함께 다녀왔던 것처럼 너무나도 자연스럽게 집돌이들과 어울렸다.

로꼬는 이날 회동을 위해 다양한 게임을 준비해왔다. 다른 예능 프로그램에서는 토크나 게임에 취약한 모습을 보였던 집돌이들이 로꼬가 준비한 게임에서는 예상치 못한 ‘미친 예능감’을 뽐냈다고 알려져 관심이 집중된다.

집돌이들의 은밀한 심야 회동이 펼쳐질 ‘이불 밖은 위험해’는 오는 12일(목)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iMBC 이예은 | 사진제공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