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월화드라마

'라이프' 유재명-문소리, 캐릭터 포스터 최초 공개! '압도적 존재감'

월화드라마홈페이지 2018-06-29 18:09
'라이프' 유재명-문소리, 캐릭터 포스터 최초 공개! '압도적 존재감'

‘라이프’가 이동욱, 조승우에 이어 강렬한 캐릭터를 입고 연기 변신에 나서는 ‘믿보배’ 유재명, 문소리의 캐릭터 포스터를 최초 공개해 기대감을 높였다.


‘미스 함무라비’ 후속으로 오는 7월 23일 첫 방송되는 JTBC 월화특별기획드라마 ‘라이프(Life)’(연출 홍종찬 임현욱, 극본 이수연, 제작 씨그널엔터테인먼트그룹, AM 스튜디오) 측은 29일 압도적 존재감으로 시선을 사로잡는 유재명과 문소리의 캐릭터 포스터를 첫 공개했다.




‘라이프’는 우리 몸속에서 일어나는 격렬한 항원항체 반응처럼, 지키려는 자와 바꾸려는 자의 신념이 병원 안 여러 군상 속에서 충돌하는 이야기를 그린다. 의사의 신념을 중시하는 예진우(이동욱 분)와 무엇보다 숫자가 중요한 냉철한 승부사 구승효(조승우 분), 그리고 이를 둘러싼 인물들의 심리를 치밀하고 밀도 높게 담아내 차원이 다른 웰메이드 의학드라마의 탄생을 예고한다.


‘비밀의 숲’으로 장르물의 새 장을 연 이수연 작가와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에서 섬세한 연출로 호평 받은 홍종찬 감독이 의기투합했고, 이동욱, 조승우를 비롯해 원진아, 이규형, 유재명, 천호진, 문성근, 문소리, 염혜란, 태인호 등 탄탄한 내공의 연기新들이 세상 가장 완벽한 ‘믿고 보는’ 드림팀을 완성해 2018년 최고의 기대작으로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대체 불가한 배우 유재명은 캐릭터 포스터만으로도 깊이감 다른 존재감을 과시한다. 포스터 속으로 빨려들 듯 강렬한 아우라가 보는 이들을 압도한다. 피 묻은 수술복과 장갑을 낀 채 어딘가를 응시하는 유재명의 깊게 가라앉은 시선은 많은 이야기를 담고 있어 궁금증을 유발한다. 여기에 “언제까지 이렇게 버틸 수 있을까요?”라는 질문은 조금은 위태로워 보이는 그의 표정과 어우러지며 숨 막히는 긴장감을 더한다. 현실감 넘치고 힘 있는 연기로 유재명이 그려낼 주경문 캐릭터에 호기심을 증폭한다.



유재명은 극 중 상국대학병원 흉부외과 센터장 주경문을 연기한다. 이상적인 의사지만 유일한 타교 출신 센터장으로 병원 내 이방인 같은 존재다. 적자 운영으로 흉부외과의가 줄어드는 냉정한 현실을 안타까워하는 사명감을 가진 의사다. 유재명은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깊이 있는 연기로 극의 완성도를 견인할 전망이다. ‘비밀의 숲’ 이후 재회하는 이수연 작가와 조승우와의 호흡도 시청자를 설레게 한다. 유재명은 “주경문은 오로지 환자를 생각하는 투철한 사명감이 있는 인물”이라며 “따뜻하면서도 강직하고, 신념이 있으면서도 여린 주경문만의 카리스마를 만들기 위해 노력했다”고 전했다.


문소리는 부드러운 카리스마로 연기 변신을 예고한다. 공개된 캐릭터 포스터 속 굳게 다문 입술과 강인한 눈빛, 냉철한 표정이 범접불가의 아우라로 시선을 강탈한다. “내가 하는 일은 돈으로 채점할 수 없습니다”라는 문구가 담아낸 오세화의 강직함과 자부심은 흰 의사 가운의 무게감을 섬세한 표정으로 풀어낸 문소리의 명불허전 연기력에 힘입어 생생하게 다가온다.


문소리가 연기하는 오세화는 상국대학병원 최초의 여성 신경외과 센터장이라는 타이틀을 거머쥔 입지전적인 존재다. 신경외과 중에서도 까다로운 뇌 신경계가 주 전공으로 뜨거운 열정과 자타공인의 실력을 갖췄다. 이름만으로 존재 가치를 증명하는 배우 문소리가 그 누구보다 의사로서의 프라이드가 강한 오세화를 연기하며 극의 무게 중심을 탄탄하게 잡는다. 어떤 인물도 자신만의 개성을 불어넣어 독창적으로 숨 쉬게 했던 문소리는 “신경외과는 병원 내에서도 가장 터프하고 힘들기로 유명하다고 한다. 힘든 과정을 거치면서도 무너지지 않는 자존심, 그리고 자신의 결정을 의심하지 않는 현명함에 관한 끝없는 자신감 등을 생각하며 오세화를 준비했다”며 “기존 의학 드라마와는 다른 이야기를 선보일 ‘라이프’를 기대해 달라”고 전해 기대감을 높였다.


‘라이프’는 병원을 둘러싼 인물들의 심리를 치밀하게 그려낼 작품인 만큼 탄탄한 대본 위에 뜨겁게 부딪힐 배우들의 연기 호흡이 최고의 관전포인트 중 하나다. 유재명과 문소리가 각각 주경문과 오세화로 분해 조승우가 연기하는 냉철한 승부사 구승효와 첨예하게 대립하며 선사할 연기 포텐이 벌써부터 기다려진다.


‘라이프’ 제작진은 “‘라이프’는 어느 캐릭터 하나 빠짐없이 중요한 드라마다. 노련하고 치밀한 유재명, 문소리의 존재감이 ‘라이프’의 완성도를 높이고 있다. 탄탄한 대본 위에 수놓일 두 배우의 절제되고 힘 있는 연기력이 안방을 뜨겁게 사로잡을 테니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이제껏 본 적 없는 차별화된 의학드라마를 예고한 ‘라이프’는 ‘미스 함무라비’ 후속으로 오는 7월 23일(월) 밤 11시 JTBC에서 첫 방송된다.




iMBC 김미정 | 사진제공=씨그널 엔터테인먼트그룹, AM 스튜디오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