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사람이 좋다

'사람이 좋다' 낚시광 DJ DOC 이하늘, "아버지 낚시하다 돌아가셨다" 비극사 밝혀

사람이 좋다홈페이지 2018-06-26 22:29
'사람이 좋다' 낚시광 DJ DOC 이하늘, "아버지 낚시하다 돌아가셨다" 비극사 밝혀


이하늘이 낚시에 대한 가족사를 밝혔다.


26일(화) 방송된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 에서는 이하늘이 낚시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DJ DOC는 18년만에 다함께 낚시여행을 떠났다. 이하늘은 "아버지가 낚시하다가 돌아가셨다"는 비극적인 가족사를 고백했다. 그럼에도 "낚시는 내 숨구멍"이라며 낚시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살다보면 때로는 내가 하지 않은 것도 온전히 다 떠안아야되는 때가 많았다. 친구들한테 매일 낚시마저 없었으면 죽었을지도 모른다고 말한다"고 밝혔다.

김창열은 이하늘에 대해 "밖에서 볼 땐 하늘이 형이 강해보이지만 여리고 정도 많다. 사람들한테 약한 모습도 안보이려고 한다. 그걸 풀 데가 없으니까 낚시를 가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이하늘이)한동안 공황장애가 왔었다. 하늘이 형은 자기가 그걸 이겨내는 방법을 계속 찾는 것 같다"고 걱정 섞인 마음을 드러냈다.

방송을 본 시청자들은 "디제이덕은 서로가 서로를 자기 자신보다 잘 아는 친구겠다 부럽다", "이하늘이 낚시 좋아하는 이유 알 것 같다 잡생각이 사라진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는 동시대를 살아가는 사람들의 인생 드라마를 담고자 하는 프로그램으로 매주 화요일 오후 8시 55분에 방송된다.



iMBC 최고은 | 화면캡쳐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